[ A door-권순관 ]

아름다운 날들

그 빛나던 오후

너의 목소리

닫혀가는 문 저편으로

익숙한 온도

서로를 전하던

움켜쥔 손을

놓아주어야 할 시간이 왔구나

여기에서

잊지마, 숨겨놓은 그 마음속의 보석을

누구에게 다 빛이 될 그 마음을

언제라도 어디라도 그 사랑을

간직하길 바래

고마울 뿐이야

평범할 수 없는

내게 기대어

눈을 감고 날 바라봐줘서

참 고마워

저 문을 나서면 어떤 세상이 있을지

눈물이 많은 네가 걱정되지만

한발자욱, 한발자욱 디디면 돼

날 알기 전처럼

그러면 돼

안녕 우리, 안녕 이젠

아주 머나먼 길에 서서

너를 위해 기도할게

나란한 걸음

지나쳐 간 풍경

마음을 담아

날 부르는 그 목소리를

잊지 않을게

사진예술 ・ 유머 ・ 웹&모바일디자인 ・ 테크스타트업
Only Lovers Left Alive...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