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세상에서 가장 믿을만한 것이 자신이 세운 상상의 목표라고 믿는다면 읽을 바슐라르의 책!

이 세상에서 가장 믿을만한 것이 과학의 데이터나

뜻 모를 세상의 조언이 아니라

자기 자신이 세운 상상의 목표라고 믿는다면

구두공의 아들로 태어나

소르본 대학의 철학 교수가 된 후

20세기의 코페르니쿠스란 평가를 받는

가스통 바슐라르의 저서를 만나보세요.

글을 쓰는 것에 흥미가 있으시다면 꼭 읽어보시면 좋겠습니다.

자유를 찾아가는 과정은 인생을 바꾸는 것이 아니라

인생을 보는 관점을 바꾸는 것 같습니다.

상상하는 것도 이와 같지 않을까요?

상상한다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만나고 싶다면

가스통 바슐라르의 책을 추천합니다.

*

가스통 바슐라르의 인생 이야기 읽기

http://goo.gl/NJPFMU

*

저서 《촛불의 미학》 소개 읽기

http://goo.gl/dUHy09

*

저서 《물과 꿈》 소개 읽기

http://goo.gl/lnGaXR

*

책 속의 한 줄

몽상가는 자신의 존재를 잃어버린 채 다른 쪽으로 꿈꾸기 위해 떠나간다. 크게, 너무나 크게 꿈꾸면서, 세계에 대하여 꿈꾸면서.

- p. 26, 《촛불의 미학》

그는 시인인 것이다. 세계를 , 세계의 운명을 확대시키고, 불꽃의 운명에 대하여 명상함으로써 몽상가는 언어를 확대시킨다.

- p. 26, 《촛불의 미학》

사람은 자기 속을 명석하게 들여다보지만 그래도 꿈을 꾼다. 사람은 자기의 모든 빛을 위태롭게 하지 않는다.

- p. 32~33, 《촛불의 미학》

은유란 무엇인가? 불꽃이 현자들을 사색하게 했던 먼 지식의 시대에 은유란 곧 사유였다.

- p. 42, 《촛불의 미학》

낡은 책 속의 지식은 죽었어도 몽상에 대한 흥미는 남아 있다.

- p. 42, 《촛불의 미학》

잘 타는 것은 높이 탄다. 자신의 일을 끝낸 뒤에 단호하게 위를 향하고 자기의 본래 거처로 되돌아가는 것이다.

- p. 51~52, 《촛불의 미학》

상상한다면 세계는 빠르게 흘러간다. 그리하여 철학자가, 세계에 대해 꿈꿀 때 모든 것을, 폭력이나 평화까지도 꿈꿀 수 있는 것이다.

- p. 56, 《촛불의 미학》

자살은 긴 내면적 운명으로서 준비되는 것이다. 이것은 문학적으로 말하면 가장 준비가 잘 되어 행해진 완전한 죽음인 것이다.

- p. 153, 《물과 꿈》

불과 장난하는 자는 스스로를 불태우며 그렇게 하기를 바라고, 또 타인을 불태워버리기를 바란다. 신용할 수 없는 물과 장난하는 자는 물에 빠지거나 또 물에 빠져 죽기를 바란다.

- p. 156, 《물과 꿈》

상상력이란 순수하게 ‘물질적 상상력’인 것이다. 그가 꿈꾸는 것은 물질에 대해서이며, 그가 필요로 하는 것은 물질의 열기이다. 부드럽고 따듯한, 훈훈하고 축축한 이와 같은 물질적 이미지들은 우리를 치료한다.

- p. 241, 《물과 꿈》

우화적인 것은, 먼 곳의 공상적인 이야기를 꾸며낸다. 그러나 자연스러운 꿈은, 우리가 보고, 만지고 먹는 것을 이야기로 꾸며낸다.

- p. 288, 《물과 꿈》

책으로 시작되는 교육과 문화를 꿈꾸고 있습니다. _since 1966 문예출판사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