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조적인 사고력이 좋아지는 때와 장소는 따로 있다.

좋은 생각은 산책중에도 잘 떠오른다.

생각하는 데 가장 적합한 방법 가운데 하나가 바로 산책이다.

유럽의 철학자들이 산책을 자주 했다는 점을 봐도 알 수 있다.

옛날 그리스 소요학파의 철학자들은 학생들과 걸어 다니면서

강의를 하고 토론을 하며 생각을 나눴다.

역시 산책, 즉 길을 걸어 다니는 것이 머릿속을 정리하는 데

도움을 준다는 사실을 암시하는 것이다.

그렇다고 산책이 직접적으로 사고를 진행시키는 것은 아니다.

길을 걸어 다니면 망각이 활발히 작용해서 머릿속의 흐름이 좋아지게 된다.

http://goo.gl/iOFziw

One Day One Book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