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도 20년은 족히된 듯 한

아꼈던 오랜 가방이에요 비싼건아니지만 나름 잘 들고 다녔기에 콕 쳐박힌지도 십년은넘은 듯 남편이 레자가죽으로 된 공구지갑이 필요하다길래 미싱산 기념으로 끈주변을 싹둑잘라 무늬만 살려서 박아봤네여

지퍼도 가방 그대로 썼구여~ 미싱이 공업용이 아니라 힘이 부족했지만 걍 봐줄만ㅋㅋ 바늘 하나 부러 먹었네요 ㅠㅠ 악세사리에 박혀서 그만 흑흑 남편이 만족하길 바라며~ 이만

어떻게 살아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