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적

초저녁부터 내집에 쳐들어와 자리잡고 있는건 버릇없이 새파란것들 경계하는 나를 두고 밖에 있는 무리들을 집으로 끌여들이더니 한대 엉겨 새카맣게 되버렸다. 위기일발의 상황에 물러날틈도없이 내발을 디딜을 공간마저 뺏기고 발끝을타고 올라와 걸음에 지친 다리를 짓누르고 분주하게 움직이는 손을 멈추게 만들고 감정이 뒤섞에 빠르게 뛰던 마음을 진정시키고 잡생각으로 가득찬 머리속을 새카맣게 물들여 지워버리니 눈 시야 어디에도 튀는것없이 새카만 정적으로 도배되었다. 고요한 밤 그속에서 눈을 감는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