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 타이틀 최종수정본

분명히 월요일이 어제 같은데... 벌써 금요일이다... 뭔가 시공을 초월한 느낌이다 등골이 오싹하다 내가 무얼하며 보냇는지 조차도 잊어버릴때가 부쩍늘었다 그리고 확실한건... 늘 어딘가 아쉽다는 생각이 든다는것 그래서 더 무섭다 요즘은 허무맹랑하고 공상적인 감정으로 보낼때가 늘었다... 어떻게 해야하지... 생각이 나질않는다... by. tso

글쓰는게 재미있는데 현실은 먹고사는게 걱정인 나...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