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주 만에 머리 나는 탈모 치료제 나온다

단 3주 만에 머리털이 나게 하는 물질이 개발됐다는 소식입니다. 동물실험 결과에서도 효능이 확인돼 탈모와 대머리 치료에 새로운 전기가 마련될 전망입니다.

안젤라 크리스티아노 미국 컬럼비아대 교수팀은 모낭 속에 있는 ‘야노스 키나아제(JAK)’ 효소군의 활동을 억제하는 약물이 탈모에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사이언스’ 자매지인 ‘사이언스 어드밴시스(Science Advances)’ 23일 자 온라인 판에 발표했습니다.

기사 전문은 http://www.dongascience.com/news/view/8485

즐거운 과학을 선물하는 동아사이언스입니다! 과학동아, 어린이과학동아, 수학동아, 과학동아데일리, 동아일보 과학면 등 과학 콘텐츠로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