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 뉴스] 물귀신의 정체

1~6페이지

7~12페이지

13~마지막 페이지

"그러니까 따님 시체를 찾아달라는 말씀이시죠?""저희 딸 시체만 찾아주시면 돈은 얼마든지 드리겠습니다.""좋습니다. 한번 찾아보도록 하죠. 대신 오늘 바다 상태가 안 좋아서 돈은 좀 많이 받아야겠습니다.""네. 제발 부탁 드립니다.""시체가 있는 게 여기쯤일 텐데""헉!""시체가 서 있어!""이 일 절대 못한다. 얼른 접자.""뭐라고요?""장비도 다 빼놓고 돈도 저렇게 많이 주는데 이걸 안 해요?""일단 밖으로 나가자!"몇 시간 뒤 "난 못한다. 저건 건들면 안 되는거야.""아니 이 답답한 양반 겁 먹었어요?""저 혼자서라도 할 거에요!""안돼!""들어가면 안 돼!""신경 끄쇼.""여기 쯤이었는데...""아닌가?""여기었나..""헉!""으아아아아아아!!""에휴! 내가 그렇게 들어가지 말라고 했건만 쯧쯧""그거 알아?""익사한 시체를 수거하는 사람들 사이에 3가지 불문율이 있대.""첫째 술을 마시고 바다에 들어가지 말 것.""둘째 밤이 돼서 바다에 들어가지 말 것.""셋째. 셋째는 서 있는 시체가 있는 곳 근처에는 절대 가지 말 것.""왜?""서 있는 시체는 혼자 죽기 싫어서 근처에 오는 사람들을 모두 익사시켜 버린대.""그래서 잠수부들은 그 시체가 멀쩡히 떠오를 때까진 절대 건드리지 않는대."SNS에 떠돌고 있는 한 괴담입니다.듣기만 해도 소름이 쫙 돋죠? 그런데 알고 보면 이 괴담에 과학적 근거가 숨어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서 있는 시체를 보면 무조건 도망가라는 이야기.저희처럼 시체 수색 작업을 여러 번 해 본 사람들은 많이 들어봤죠. 근데 이 괴담은 물회오리 때문에 생겼을 가능성이 커요."“예를 들어 명량 해전이 벌어졌던 명량 해협같은 곳은 바다에 회오리가 많이 생기는데,시체가 회오리에 감겨 있는 동안 아주 잠시 서있는 것처럼 보일 수 있어요.” “헌데 이런 시체를 인양하려고 하면 아주 위험합니다. 잠수부도 같이 빨려 들어갈 수 있거든요.이럴 땐 시체가 떠오를 때까지 기다리는 편이 안전합니다.”"실제로 이 괴담은 해양 구조대가 생기기 전 시체 인양을 업으로 삼던, 속칭 '악어'라 불리던 잠수부들 사이에 떠돌았던 얘기입니다."혹시 여러분도 알고 있는 무서운 괴담이 있나요? 그렇다면 스브스뉴스에 제보해 주세요.그 속에 숨어 있는 이야기를 저희가 대신 알아봐드립니다.

SBS가 자.신.있.게 내놓은 자식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