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나여! 오, 삶이여!

O ME! O life! of the questions of these recurring, Of the endless trains of the faithless, of cities fill’d with the foolish,Of myself forever reproaching myself, (for who more foolish than I, and who more faithless?) Of eyes that vainly crave the light, of the objects mean, of the struggle ever renew’d, 오, 나여! 오, 삶이여! 끊임없이 반복되는 이 질문들 믿음 없은 자들의 끝없는 행렬에 대해,  어리석은 자들로 가득찬 도시에 대해 나 자신을 영원히 자책하는 나에 대해 (나보다 더 어리석고, 나보다 더 믿음없는 자는 누구인가?) 헛되이 빛을 갈망하는 눈들에 대해, 사물들이 의미하는 것들에 대해, 언제나 다시 시작되는 투쟁에 대해 Of the poor results of all, of the plodding and sordid crowds I see around me, Of the empty and useless years of the rest, with the rest me intertwined, The question, O me! so sad, recurring—What good amid these, O me, O life? Answer. That you are here—that life exists and identity, That the powerful play goes on, and you may contribute a verse 형편없는 모든 결말들에 대해, 발을 끌며 걷는 내 주위의 추한 군중에 대해, 공허하고 쓸모없는 남은 생에 대해, 나를 얽어매는 그 남은 시간들에 대해 오, 나여! 반복되는 너무 슬픈 질문, - 이것들 속에서 어떤 의미를 찾을 수 있는가? 오, 나여, 오, 삶이여! 답은 바로 이것 네가 여기에 있다는 것 - 삶이 존재하고 자신이 존재한다는 것 장엄한 연극은 계속되고, 너도 한 편의 시가 될 수 있다는 것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