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기학, 영원무역의 ‘노스페이스’ 위기 벗어날 수 있을까

영원무역홀딩스의 아웃도어 브랜드인 ‘노스페이스’가 위기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노스페이스는 한때 중고등학생의 필수 아이템으로 꼽혀 부모님의 등골을 휘게 하는 ‘등골 블이커’로 불리기도 했다.

그러나 최근 들어 국내 아웃도어시장이 포화상태에 이른 데다 다양한 해외 아웃도어 브랜드가 대거 등장하면서 노스페이스의 인기는 갈수록 시들해지고 있다.

성기학 영원무역홀딩스 회장은 이에 따라 노스페이스를 일으켜 세우기 위해 사업전략 재정비에 주력하고 있다.

◆ 3분기도 노스페이스 적자로 주춤.....

http://www.businesspos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9400

[비즈니스 사회문화 파워피플 워칭 미디어] 1. 비즈니스 포스트는 한국을 움직이는 파워엘리트를 집중조명합니다. 2. 비즈니스 포스트는 'what'이 아니라 'why'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3. 비즈니스 포스트는 모든 사안을 비즈니스적 합리성의 잣대로 접근합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