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와 울산바위의 전설.

presentation

1983년 뿌리깊은 나무 출판사가 발행한

‘한국의 발견’강원도 속초시 편에서는

‘울산바위’ 전설과 함께 ‘속초 지명의

유래’를 위의 전설과 연유하여 이야기하고

있다.


전설에 따르면 조물주가 금강산의

경관을 빼어나게 빚으려고 잘생긴 바위는 모두

금강산에 모이도록 불렀다. 경상남도 울산에

있었던 큰바위도 그 말을 듣고 금강산으로

길을 떠났으나 워낙 덩치가 크고 몸이 무거워

느림보 걸음걸이다 보니 설악산에 이르렀을 때

이미 금강산은 모두 빚어지고 말았다.


울산바위는

그 한 많은 사연을 간직한 채 고향 울산으로

돌아갈 체면도 없어 설악산에 눌러앉고 말았다.


한편 설악산 유람길에 나셨던 울산 고을의

원님이 울산바위에 얽힌 전설을 듣고 신흥사 스님에게 울산 바위는 울산 고을의 소유이니 신흥사에서 그 차지한 대가(對價)로 셋돈을 내라고 하여 해마다 세를 받아 갔는데 어느 해인가 신흥사의 동자승이 이제부터는 세를 줄 수 없으니 울산바위를 울산으로 옮기라고 하였다.


이에 울산 고을 원님이 바위를 재로 꼰 새끼로 묶어 주면 가져가겠다고 하였더니 동자승은 청초호와 영랑호 사이에 많이 자라고 있는 풀(草)로 새끼를 꼬아 울산바위를 동여매 새끼를 불에 태워 재로 꼰 새끼를 만들었다.


그러자 울산 고을의 원님은 이 바위를 가져갈 수 없었으려니와 세를 내라는 말도 더는 못하게 되었다고 한다.


그런 일이 있고부터 청초호와 영랑호 사이가 한자로 ‘묶을 속(束)’자와 ‘풀 초(草)’자를 써서 속초(束草)라고 불리게 되었다고 한다.



위의 이야기들은 속초라는 한자 지명의 뜻을 풀과 묶음에서 찾고 있지만 모두 전설적일 뿐이며 그 이상일 수 없다.


***자료출처: 네이버 지식검색 michel98님의 답변***


속초로 놀러오세요. 설악산과 바다구경하러 오세요

여행 ・ 뉴스와이슈
"속초등대로또복권" 렛즈고속초!!! http://www.instagram.com/letsgosokcho/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