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 참전용사 부부 12쌍, 애틋한 회혼식

결혼한 지 60년이 되는 해를 '회혼'이라고 합니다. 지난 10일 오전 11시 30분 서울 전쟁기념관에서 고령의 6·25 참전용사 12명이 고운 웨딩드레스를 입은 아내들과 합동 회혼식을 했습니다.

6·25 전쟁 직후인 1955년 결혼한 이들은 당시 제대로 된 예식을 하지 못한 채 부부가 되었는데요, 서울지방보훈처는 6·25 참전용사를 예우하고자 해마다 지방보훈청과 지방보훈지청 주관으로 결혼 60주년을 맞은 참전용사 부부들의 합동 회혼식을 개최하고 있습니다.

회혼식을 하는 6·25 참전용사 중 최고령자인 김창도(93) 씨는 이번 회혼식에서 '60년의 행복한 동행'이라는 제목으로 부인 우숙자(80) 씨에게 보내는 편지를 낭독하며 '인생의 동반자'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습니다. 진심을 담은 편지 낭독과 함께 '꽃과 같은' 그 시절로 돌아간 12쌍 부부의 회혼식을 SBS 비디오머그에서 준비했습니다.

영상취재 : 김대철

기획 : 김도균 / 구성 : 박주영 / 편집 : 김경연

(SBS 비디오머그)

<인기 동영상>

'그만 때려라!'…이대호 역전 홈런 순간

美, 교도소 재소자들과 유기견들의 특별한 만남

'밑장빼기'로 돈 슬쩍…현란한 손기술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