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바람에도 미련을 못 버리는 초록 은행아 2015년 11월 12일. 만추. 도로에 줄지어 선 은행나무들이 황금옷을 입고 세상을 밝힌다. 그런데 여전히 초록옷을 걸친 나무들이 눈에 띈다. 가을이 가는 것이 안타까운 것인가, 찬바람 부는 세상이 무서운 것인가.

하이쿠를 쓰고 나누는 풍요한 나날♬ ('하이쿠 마을' 밴드)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