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극복하는 그 순간 나는 징기스칸이 되었다

집안이 나쁘다고 탓하지 말라.

나는 아홉 살 때 아버지를 잃고 마을에서 쫓겨났다.

가난하다고 말하지 말라.

나는 들쥐를 잡아먹으며 연명했고,

목숨을 건 전쟁이 내 직업이고 내 일이었다.

작은 나라에서 태어났다고 말하지 말라.

그림자 말고는 친구도 없고 병사로만 10만.

백성은 어린애, 노인까지 합쳐 2백만도 되지 않았다.

배운게 없다고 힘이 없다고 탓하지 말라.

나는 내 이름도 쓸 줄 몰랐으나

남의 말에 귀 기울이면서 현명해지는 법을 배웠다.

너무 막막하다고, 그래서 포기해야겠다고 말하지 말라.

나는 목에 칼을 쓰고도 탈출했고,

뺨에 화살을 맞고 죽었다 살아나기도 했다.

적은 밖에 있는 것이 아니라 내 안에 있었다.

나는 내게 거추장스러운 것은 깡그리 쓸어버렸다.

나를 극복하는 그순간 나는 징기스칸이 되었다.

◆ 7살 아이의 편지 ◆

https://goo.gl/jretGx

◆ 돌아온 지갑 ◆

https://goo.gl/0KTWhD

◆ 행복한 결혼생활을 위한 40가지 방법 ◆

https://goo.gl/maj0S2

◆ 피를 맑게하는 슈퍼푸드 9가지 ◆

https://goo.gl/Jn3O7J

좋은글 건강정보 이야기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마음이란 것이 그래요 그 어떤 것에 댓가를 바라기도 바라지 않기도 그때 그때 그 시간마다 내가 원하는 것은 다를테니까 그 마음 이해하고 양보하는 배려하는 마음이 보인다면 그 짧은 스쳐짐에 심장이 떨리지 않을까요?
hyunToT
3
1
0
직장인이 주식투자하고 싶을 때 읽어야 할 책!
Marblerstory
8
8
0
최고의 악역 ‘Joker’의 현실적인 명언들
ceg122
28
21
0
신문이 눈에 들어오는 경제용어(6)
slimbear
10
4
7
전광렬의 10년 무명 생활을 끝낸 한 마디
bookbanggu
14
11
6
이별
werio
7
4
0
속보) 올해 벚꽃은 예쁘지 않아
vestneo
27
3
2
좋아질까..
hyunToT
6
4
0
우리의 마음을 통제하는 것
psh72928
5
1
0
신문이 눈에 들어오는 경제용어(6)
slimbear
12
6
9
사회생활을 하다 보면 도저히 이해 안 되는 사람을 만날 때가 있죠. 그런데 사실을 잘 살펴보면 그는 자기 습관대로 살아갈 뿐 꼭 나를 괴롭히고 화나게 하려는 것은 아닙니다. 그런데 내가 그것을 내 식대로 받아들여 화를 내고 짜증을 냅니다. ‘또 내 생각에 사로잡혔구나. 내 뜻대로 안 된다고 성을 내는구나.’ 하고 자꾸 돌이켜본다면, 짜증이 나더라도 오래가지 않고 강도도 훨씬 약해집니다. 내가 가진 습관도 잘 안 고쳐지는데 다른 사람의 습관을 고칠 수는 없습니다. 남이 안 고쳐진다고 화를 내게 되면 결국 자기만 손해입니다 - 법륜 스님 -
plus68
17
7
1
일과 인생 둘 다 즐기고 싶다면!!
ceg122
12
17
0
유시민, "만약 이철씨가 의자에 돈놓고 나왔다고 말했으면.."
baaaaang
16
0
1
아이와 숨바꼭질 놀이를 해야하는 과학적 이유.jpg
ggotgye
80
72
14
8개 언론사가 선정한 "진짜 올해의 책" 리스트
ggotgye
43
101
2
이제서야 밝혀지는 한국의 말도 안되는 대처능력의 비밀.jpg
n0shelter
177
54
20
[책추천] 복지 정책이 궁금할 때 읽으면 좋은 책
FLYBOOK
2
4
0
[별점랭킹] 플라이북 3월 TOP 10
FLYBOOK
1
7
0
어디에나 꽃은 있는 걸요 : 여행은 집 앞으로-
uruniverse
31
1
13
어른에게 진짜로 듣고 싶은 말
visualdive
14
8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