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UViewing] 한번만 안아줄래? 내가 눈처럼 사라질 수 있도록

안녕 카이? 나야. 너를 이 곳으로 데려온. 그동안의 일을 네게 어떻게 설명해야 할까. 그러니까 까마득한, 아득한 기억. 많은 사람들이 내가 너를 이 곳으로 데려온 이유를 궁금해 하곤 해. 왜 이 추운 곳에 너를 가두었는지. 눈으로 만들어진 얼음 궁전에 너를 꽁꽁 묶어둔 채로, 내가 네게 하고 싶어 했던 말이 도대체 무엇이었는지. 그래서 나는 이제부터 그 이야기를 시작해 보려고 해. 어쩌면 너조차 잊었을 이야기. 그래서 나만이 해줄 수 있는, 우리의 이야기.

그래서 보다시피 내 얼음 궁전에는 단 한 송이의 꽃도 들여놓지 않았지.피어날 수 없도록.아무것도.영원나의 계절. 나의 봄.그래도, 흐르는 시간이 전혀 아깝지가 않았어.

나를 사랑하지 않는대도 괜찮았어. 그냥. 네 옆에 있고 싶었어.그런 내 모습이 나 조차도 너무 싫었다면, 너는 나를 용서할 수 있을까.있잖아, 카이.이제 나는 변해버린 너보다이렇게 꽁꽁 얼어버린 내가 더 미워.

있지, 나는 얼굴도 모를 그녀가 너무도 부러워.

그래서 말인데, 한번만 안아줄래? 내가 눈 녹듯이 사라질 수 있도록.나는 눈의 여왕.게르다, 그녀 이전의 게르다.한 때 네가 사랑했던,너의 연인.

눈의 여왕이 나타나 카이를 눈의 여왕의 성으로 데려가 버립니다.영원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