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중한 존재,나의 친구

제가 어릴때가 떠오르네요 잦은이사로 인하여 깊게 사귀었던 친구가 없던 전 외톨이가 되었죠.밝은 성격은 어딜가고 전 하루종일 우울한 아이가 되었고 그 누구에게도 마음을 열지 않았죠...그렇게 다시 전학을 가게 됬어요(그 학교가 전학간 마지막 초등학교예요).그냥 대충 아이들에게 잘 부탁한다고 인사를 하고 자리에 앉았습니다.그렇게,선생님이 나가시고 아이들은 삼삼오오 모이며 수다를 떨고 장난도 치고있을때 한 아이가 제게 다가와서는 "어디서 왔어?"라고 물었고 전 귀찮아서 "00초등학교"라고 답했습니다.그렇게 아이가 고민을 하더니 손을 내밀고는 "00아 안녕!난 @@@이라고 해!남은 시간동안 잘부탁해"라며 제 손을 맞잡고는 흔들었습니다.전 그 아이를 피해다녔고 그 아이는 절 끈질기게 쫓아다녔습니다.그렇게,전 서서히 예전의 제 성격으로 돌아왔고 현재는 잘 지내고 있어요.그리고 제게 먼저 다가온 제 친구는 제 단짝이라죠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