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법강의4607강 백수 젊은이 요약 내용 입니다

질문 : 취업이 안 된 자녀분들, 또 다른 직장을 옮기려고 하면서 그만 둔 분들 이런 분들은 자기 뜻대로 안 되어서 이런 저런 일을 못하고 있는 공백시간. 즉, 요즘 이야기하는 백수생활을 하는 것 같습니다. 이런 사람들이 그 시기를 어떻게 보내야 할지, 알려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이유야 어떻게 됐든지이죠. 직장 못 구한 사람은 니가 부족해서니라. 그러면 이제는 직장을 못 구했으면 발버둥 칠게 아니고 내 자신을 갖추어. 내 자신을 지금 갖춥는 것은 직장이 안 됐다고 해 가지고 이거를 어렵게 생각을 하지 말고 내 직장을 안 갖추어졌으면은 지금 내를 조금 더 갖추면 됩니다, 만일에 직장이 구해졌다면 직장에 가면 되는데 아직 안 가게 됐다. 니가 아직 모자란다. 이 소리입니다. 내가 가고자 하는 직장에 모자라든, 내 자신이 모자라요. 눈높이에 지금 모자라는 거야. 정확하게. 뭐 사회가 직장 구할데도 하나도 없다. 천만에. 내가 둘러본 결과 직장은 얼마든지 있어, 일할수 있는 조건은 다 되가 있어. 헌데 니 눈높이 하고 니 갖춤이 틀려 지금. 이 사회를 뭐라고 하면 안돼 지금. 너는 눈높이가 이만큼 이렇게 잣대가 30cm 높은데 니 갖춘거는 10cm 밖에 안 되는데 어디를 간다는 말이야. 이래서 전부다 직장이 안 되는 겁니다. 사람을 못 구해서 환장하는데도 많은데 니 눈높이는 거기에는 안 갈라고 그러고 갖춘 건 그거밖에 안 되니까 그 자리가 모자라는 겁니다. 지금. 이 사회를 잘 봐야 돼. 절대 노는 사람이 있을 수 있게끔 되지 않아요. 그래서 내가 직장에 지금 눈높이가 30cm가 된다면 30cm만큼의 니가 갖추어진 게 없기 때문에 없으리라는 생각을 정확하게 해야 됩니다. 이건 답이에요. 하기 때문에 그 자리에 눈높이 있다면 20cm 만큼의 모자람을 니가 갖추고 있어요. 정확하게 자리가 옵니다. 이거는 대자연이 자리를 만들어줘. 속일수가 없어. 그러니까 직장이 안 구해진 사람은 정확하게 너 자신을 갖춥는데 신경을 조금 더 써라. 너무 신경 쓰지 말고. 이렇게 하면은 내 자신을 갖추고 있으면 니 갖춘 만큼의 니 눈높이에 10cm 갖추고 니 눈높이를 10cm 낮추었다면 정확하게 직장이 옵니다. 갖춥는것도 뭐 많이 갖춥기 싫다. 이러면 30cm에 갖추어져야 된다며 이렇게 하면은 10cm를 더 갖추면 20cm 되지요. 그러면 눈높이를 10cm낮춰 버리지요. 그러면 직장 정확하게 와. 이게 대자연의 섭리 입니다. 그래서 지금 직장들이 구하기가 어렵고 지금 안 되는 거예요. 그런 거를 사회를 지금 나무라고 있다면 이거는 너희들의 착각이다. 너희들은 항상 어려움이 다가온다. 어려움이 절대 풀리지 않습니다. 그걸 지금 해결을 안 하고 노력을 안 하고 직장만 구할라고 하는 사람 니가 15년 가도 건달이야 앞으로. 앞으로 일은 정확하게 벌어집니다. 과거하고 틀려요. 허니까 이제 고렇게 어 요 간단하지요. 아 이 법을 더 설명할게 없어요. 그냥. 하니까 내 모자람을 빨리 발견을 해야 되요.

전준우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어설프게 착한 사람이 가장 힘들다.twt
Mapache
10
6
0
마음의 온도를 올리는 방법
oliza
5
3
0
hkyung0105
10
3
2
[존맛탱 열전] 내가 먹은 존맛탱🍲 음식을 자랑해보자ㅏㅏㅏ 〰️ 🎶
magnum14
8
2
7
패딩 할인할 때 챙겨야 할 패딩 고르는 기준 4
visualdive
18
29
0
박노해의 걷는 독서 10.15
poetphoto
4
1
0
뉴욕여행..amc영화관
mizbob
4
1
0
공인인증서를 대체할 ‘모바일 신분증’이 등장한다
eyesmag
6
3
0
새마음 요양원 15
ddochi8907
22
0
20
[펌] 택배, 버스기사 하며 만난 이런저런 사람들.
real896pc
45
10
4
[강연] 한국역사문화의 DNA 천부경과 삼일신고
umji940
3
0
0
#hyunToT✏ 예쁜사람 여전히 내 마음이 울리는 심장이 두근 거리는 떨림을 안겨주는 사람 잠시 잊어버린듯 묻어둔 곳에 있어도 언제 그랬냐는 듯이 보이는 내 예쁜 너라서 내 이기심으로 채우고 채워 가두어 두고 보고픈 너여서 너라서 사랑하고 사랑해..
hyunToT
2
1
0
그러니 가서 잘 살아라
simplepoems
6
1
0
부모님과 해외여행 가면 꼭 싸우는 이유
papervores
28
21
4
4사분기에 직장인이 꼭 읽어야 할 책 3권
Marblerstory
0
5
0
박노해의 걷는 독서 10.12
poetphoto
11
4
0
시인의 어머니가 시인에게 남긴 편지.jpg
ggotgye
47
32
2
박노해의 걷는 독서 10.14
poetphoto
6
3
0
박노해의 걷는 독서 10.16
poetphoto
4
3
0
[부산IN신문] 부산반송도서관, 강원국 작가 초청 ‘어떻게 살 것인가 어떻게 쓸 것인가’ 북 콘서트 개최
busaninnews
1
0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