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yoto, Japan, 20130806-1

습하디 습한 날씨를 온몸으로 느끼며, 여우를 모신다는 후시미이나리 신사로 향했다. 입구에서부터 울창한 산속까지 붉은색 기둥들이 촘촘히 늘어서있다. 도리이길이라고 한다. 쿄토에 주어진 시간이 길지 않아 전부를 돌아볼 순 없었다. 눈 앞 가득한 붉은색 기둥과 그 공간을 채운 사람들의 움직임이 기억나는 곳이다.

trip with music, remember with pictures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