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 실론섬 진주 채취로 생계를 이어가는 실론섬의 지도자 주르가와 진주조개잡이꾼인 나드로는 한때 절친 사이였다. 그러나 미녀 레일라를 중간에 놓고 삼각관계의 연적이 되었다. 이후 서로의 우정을 회복하는 맹세를 한다. ​ 이때 베일을 쓴 레일라가 바다로 출어하는 어부들의 처녀 수호자로서 사제 누라바트와 함께 나타난다. 서로를 사랑했던 나디르와 레일라는 마음이 흔들리고, 레일라는 성녀로서의 의무를 다짐한다. 그러나 결국 독신 서약을 잊은 채 나디르의 구애 앞에 그 성녀로서의 맹세는 무너진다. ​ 이를 눈치챈 제사장은 순결을 더럽혔다는 죄목으로 두 사람을 체포한다. 배신감과 질투심에 시달리던 주르가도 두 사람의 애정행각을 벌하고자 했지만 결국 나디르에 대한 우정 맹세와 레일라에 대한 사랑으로 두 사람을 도망시키고 이들 대신 자신이 처형당한다. 이음반은 미리암 스토클리의 음반에 있는곡인데 이상하게 알랙산드로 사피나의 음성에 귀기울이게 된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