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나우딩요가 코비에게 극찬한 소년

NBA의 슈퍼스타이자 곧 은퇴하는 코비 브라이언트는 엄청난 축빠입니다. 특히 코비는 바르셀로나에서 뛰었던 호나우딩요의 광팬으로 알려져있습니다. 레전드는 레전드를 알아본달까요. 호나우딩요와 코비는 금새 가까워 질 수 있었습니다.

그렇게 우정을 쌓은 두 레전드는 종종 즐거운 시간을 공유할 수 있는 친구가 됐습니다. 여러 이야기가 있겠지만 코비는 호나우딩요와의 일화 중 잊혀지지 않는 이야기가 하나 있다고 합니다.

"야 코비야, 나 개쩌는 애 발견했어! 얘는 진짜 앞으로 세계에서 축구 제일 잘하는 놈이 될거여!!"

"잠깐잠깐, 마 너도 겁나 잘하면서 뭔소리야"

"아녀아녀, 얘는 진짜야, 얘가 진짜 최고가 될 거라고"

당시 호나우딩요는 '외계인'이라고 불렸던 시절로, 04/05 시즌과 05/06 시즌 바르셀로나가 연패를 기록할 당시 가장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했던 선수였습니다. 이런 그가 혀를 내두를 정도의 선수이니 코비도 깜짝놀랐겠죠.

코비는 그 날의 회상에서 빠져나온듯 다시 말문을 띄었습니다.

"그래요, 그 아이가 바로 17살의 리오넬 메시였어요."

GIF
presentation

그 후 리오넬 메시는 바르셀로나의 기록이란 기록은 다 갈아치우며 한 번의 슬럼프도 없이 그야말로 '축구의 신'으로 등극합니다.

GIF
presentation

가까이서 메시를 지켜본 호나우딩요는 알고 있었을까요.

메시가 17살에 바르셀로나에서 첫 골을 기록했을 때, 그 골을 호나우딩요가 만들어 준 것은 그냥 우연이었을까요. 어쩌면 딩요는 메시를 프로 선수로서 그리고 재능으로서 존중하고 깊은 호감을 느꼈던게 아닌가 싶습니다.

GIF
presentation

코비 브라이언트는 그때의 메시가 이렇게 클지, 그리고 이렇게 커서 자신과 광고도 찍을지 꿈에도 상상하지 못했을 것입니다. 그렇기에 더욱 호나우딩요와의 일화가 뇌리에 깊이 박혀있는게 아닐까 합니다.

스포츠 ・ 맨체스터유나이티드 ・ 축구 ・ 축구선수일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