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는 것만으로도 '아찔'…눈보라 가르며 쾌속 질주

지난 23일, 보는 것만으로도 아찔한 익스트림 스키 대회 ‘2016 프리라이드 월드 투어’의 첫 경기가 안도라 발노드에서 열렸습니다. 최종 우승자는 역대 최고액인 468,000달러 (약 5억 6천만 원)의 상금을 받게 됩니다. 프리라이드 월드 투어의 첫 경기 현장을 SBS 비디오머그에 담았습니다.

<인기 동영상>

- 제주공항에 이 장비가 있었다면?…'SE-88'의 위엄

- "왜 빵빵거려" 쫓아가서 '쿵쿵'…위험한 보복

- 동물원도 한파 '비상'…혼자만 신난 판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