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판교점 식품관에서 꼭 먹어야 할 세계 디저트 8

먹방의 세계화, 전 세계의 디저트를 모아놓은

판교 현대백화점 식품관 탐방기

해외여행을 갔다 왔다는 친구에게 내가 궁금한 것은 딱 한 가지다. “거기 뭐가 맛있어?” 에펠탑이니, 미술관이니 하는 것에는 별로 관심이 안 가는데, ‘파리에서 제일 유명한 마카롱’이나, ‘뉴욕에 가면 꼭 먹어야 하는 컵케이크’는 궁금한 나란 돼지. 그러던 중, 세계의 온갖 진귀한 디저트들을 한곳에 모은 곳이 생겼다는 소식을 들었다.

장소는 현대백화점 판교점 식품관. 비록 집에서 판교까지 1시간 30분이나 걸리지만, 왕복 3시간이지만 강행했다. 산 넘고 물 넘어 도착한 그곳은 과연 세계적인 먹방의 성지, 디저트 천국이었다. 해외여행의 목적이 먹방인 당신에게 강추 한다.

주의해야 할 점은 맛있는 것이 너무 많기 때문에, 자칫 진짜 먹어야 할 것을 놓치고 올 수도 있다는 것. 그래서 정리해 봤다. 현대백화점 판교점 식품관에 가면 꼭 먹어야 할, 세계 디저트 8가지!

8위 해피필즈, 젤리 (5800원~)

해피필즈는 약병에 젤리를 담아 파는 스페인 캔디 숍이다. 먹으면 행복해지는(happy) 약(pills)이라는 뜻임. ‘젤리=약’이라는 컨셉만 빼면 위니비니와 비슷하다. 젤리를 담을 병의 크기를 선택한 뒤, 자유롭게 담으면 된다. 여기서 포인트는, 병 안에 최대한 많은 젤리를 꾹꾹 눌러 담는 것. 아닌가 ㅋㅋ. 개인적으로 하리보의 1.5배쯤 되는 곰돌이는 꼭 담아야 한다고 생각한다.

7위 곤크란쉐리에, 크루아상(2800원)

한국에서 가장 맛있는 크루아상을 파는 곳, 곤트란쉐리에. 프랑스에 교환학생 갔다 온 친구는 이걸 먹으면 파리 감성이 돋는다고 했다. 에펠탑 아래에서 키스하는 감성.

겉은 바삭하고 속은 쫄깃하다. 분명히 버터를 엄청 썼을 텐데 느끼하지도 않다. 이젠 지점이 많이 생겨서 희소성은 조금 떨어졌지만, 갓 구운 곤트란쉐리에 크루아상은 여전히 최고다. 크루아상이 막 나왔을 때 곤트란쉐리에에 들른다면 꼭 먹어보길!

6위 핫텐도 크림빵(2800원)

2014년의 크림빵이 도지마롤이었다면, 2015년의 크림빵은 핫텐도다! 매번 사진만 보고 입맛 다셨는데 실제로 먹을 수 있게 됐음. 두근두근!!

이 빵은 크림이 다 했다. 빵은 거들뿐. 입에 넣으면 눈 녹듯 사라진다. 빵순이라면 3개는 거뜬히 먹겠음. 생크림, 커스터드, 녹차 세 가지 맛을 사서 순서대로 먹는 것을 추천한다. 생크림은 셋 중 가장 담백하고, 커스터드는 달달하며, 녹차는 개운하다.

5위 라꾸르구르몽드, 캬라멜(2000원~)

디저트 천국에서 눈에 띄게 아름다운 매장. 프랑스 빈티지 수제 과자점 라꾸르구르몽드! 동화에 나올 것 같이 예쁘게 포장된 과자들이 가지런히 진열되어 있다.

이번에는 두고두고 먹을 수 있는 카라멜을 추천받았다. 과일, 견과류 등 종류도 다양하다. 생각보다 많이 달지 않고, 입에 달라붙지도 않아서 카라멜 향이 나는 양갱을 먹는 느낌이다. 많이 먹어도 죄책감이 덜한 맛이랄까.

작고 귀여운 것에 약한 사람들에게 강력 추천한다. 장난감 가게 구경하듯 천천히 둘러보다가 제일 맘에 드는 케이스에, 제일 맛있어 보이는 과자를 담으면 됨. 그러면 이렇게 예쁘게 포장해 준다.

4위 스윗하또, 히요코만주(7개입, 15000원)

& 시로이 코이비토(12개입, 14000원)

일본 여행 기념품의 양대 산맥, 히요코 만주(aka 병아리 빵)와 시로이 코이비토. 히요코 만주는 흔히 ‘밤빵’이라고 부르는 제과점 만주보다 덜 퍽퍽하고 부드럽다. 시로이 코이비토는 쿠쿠다스의 고급 버전으로, 크림 맛은 더 진하고 과자는 더 바삭하다. 누가 사다 줬을 때만 먹을 수 있던 귀한 과자라, 안달 났던 이들(=나)에게 추천한다.

병아리 빵은, 귀여워서 못 먹겠다고 말한 다음 머리부터 베어 먹어야 제맛!

3위 피에르 에르메, 마카롱(1개, 4000원)

프랑스 샹젤리제에 있는 피에르 에르메의 마카롱은 장인이 만든다. 디저트계의 피카소라고 손가락 한 마디 만한 게 4000원씩이나 한다. 손을 부들부들 떨면서 구매 후 시식!

내가 그 동안 먹었던 건 마카롱이 아니었다. 스X벅스, 파리X게트에서 먹었던 마카롱은 빨간색을 먹든 파란색을 먹든 똑같은 맛이 났는데, 장인이 만든 마카롱은 색색마다 고유의 맛이 진하게 난다. 차마 아까워서 한입에 넣고 먹을 수가 없어, 저 작은 마카롱을 3번에 나누어 먹었음.

주머니 사정상 1가지 맛만 먹어야 한다면, ‘솔티드버터카라멜’을 추천한다. 카라멜에 소금이 첨가되어 달고 짭쪼롬하며 진하다.

2위 매그놀리아, 레드 벨벳(4300원)&바나나 푸딩(4800원)

미드 <섹스 앤더 시티>에서 캐리 언니가 폭풍 흡입하던 그 컵케이크가 한국에 들어왔다. 뉴욕 가면 제일 먼저 하고 싶던 게, 매그놀리아가서 컵케이크 먹는 거였는데! 인제 갈 필요 없겠다…고 생각했던 사람이 나 말고도 많았나 보다. 평균대기 시간 1시간 30분! 포기할까도 생각했지만, ‘뉴욕 가야 먹을 수 있는 걸 1시간만 기다리면 먹을 수 있다니 이건 이득이다.’ 내 자신을 세뇌하며 참았다.

레드 벨벳 컵케이크와, 바나나 푸딩은 1인당 1개씩

줄 서느라 떨어졌던 당을 한 큐에 끌어올려 주는 강력한 달콤함! 컵케이크에서 뉴요커 맛이 난다. 캐리 언니와 친구 된 기분. 레드 벨벳 위에는 치즈 아이싱이 올라가는데, 아이싱은 고소하고 시트는 촉촉&꾸덕 하다. 생각보다 크기가 작아서 정신 차려 보면 이미 다 먹고 없음.

바나나 푸딩도 먹어 봤다. 커스터드 크림에 바나나와 쿠키가 섞여 있다. 티라미수에 들어가는 마스카르포네 치즈와 비슷한 맛. 크림만 먹으면 느끼한데, 중간 중간에 쿠키가 바삭바삭 씹혀서 뒷맛이 깔끔하다. 덕분에 물리지 않고 많이 먹을 수 있음. 한 번 손을 대면, 바닥까지 싹싹 긁어먹게 만드는 중독성이 있는 친구다. 5개쯤 쟁여 두고 먹고 싶은데, 안타까울 따름.

한국에 매장이 딱 하나밖에 없고, 요즘 워낙 핫한 디저트니 한 번쯤은 경험 삼아 먹어 보는 것을 추천한다. 친구랑 수다 떨면서 기다리면 1시간 금방 감.

1위 몽상클레르, 세라비(쇼트케익, 8000원)

몽상클레르는 도쿄에 있는 프랑스풍 과자점이다. 왜 프랑스 정통 과자도 아니고 일본산 프랑스 과자를 찬양하는지 모르겠으나, 일단 먹고 이야기하라는 경험자의 조언에 따라 과감히 도전했다. 종목은 청순하고 단정한 외모의 무스 케이크 세라비! 어디 한 번 맛 좀 볼까?

대-박! 달콤한 무스를 한입 무는 순간, 캄캄한 입안에 있던 에펠탑의 불이 탁! 하고 켜지는 기분이다.

겉을 둘러싼 달콤한 화이트 초콜릿 무스가 입에서 한 차례 살살 녹고 나면, 시트가 바삭하게 씹히고, 새콤한 산딸기로 마무리된다! 세 가지 맛의 조화가 너무나 완벽해서 마치 프랑스 국기 같음.

이 브랜드의 오너 쉐프가 최연소 나이로 세계 각국 대회에서 우승한 천재라더니. 과연 이름값을 한다. 입이 텁텁해지는 인공적인 단맛이 아니라, 적당히 달콤하고 부드럽다. 맛도 가격도 고급져서 선물용으로 좋을 듯! 물론 나는 나에게 선물할 거다. 자주 와서 야금야금 종류별로 다 먹어 봐야지!

대학내일 김혜원 에디터 hyewon@univ.me

[대학내일] 20대 라이프 가이드 매거진

20대 라이프매거진, 대학내일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엉터리통닭-경리단길
freedom082
19
6
9
이영자의 추천맛집
deliciousfood
187
6
346
퐁당 오 쇼콜라 황금 레시피
vingler2249
380
35
664
노포 짬뽕맛집
mun6113699
12
1
5
유독 한국인에게 사랑받은 외국 영화들.jpg
Bahaah
43
8
21
요즘 가장 핫한 카페 BEST 20
momstory
61
4
197
[펌] 냉혹한 바다 달팽이의 세계
real896pc
54
7
19
명동교자로 갑니다...
vladimir76
14
4
5
하이퍼리얼리즘 오지는 노포 맛집 사장님룩.jpg
Bahaah
20
2
2
수요미식회에서 추천한 '케이크' 맛집 BEST 3 1탄 스윗츠플래닛 위치 : 강남구청역3번출구 방면 드라마의 한 장면처럼 깔끔한 일본 감성의 인테리어와 신간과 정성이 고스란히 녹아든 촉촉한 롤 케이크에 완전히 사로잡힐 수 있습니다. 대표 메뉴 1. 홍차 롤 케이크 정성이 가득 담긴 메뉴라고 하는데요.. 말린 홍차잎을 직접 갈아서 미리 준비한 머랭에 섞고 한 줄 한 줄 정성스럽게 모양을 낸 뒤, 슈가 파우더를 곱게 뿌려서 구워낸 다음 돌돌돌..말아서 만듭니다. 겉은 바삭, 속은 촉촉~ 고급스럽고 진한 맛이 일품이라고 합니다~^^ 2. 홍차 롤 케이크가 어른의 맛이었다면.. 초코 롤 케이크는 아이들 입맛~! 순수한 어린이의 마음처럼 초콜릿 자체의 맛을 깨끗하게 살린 초코 롤은 초콜릿과 버터를 섞어 만든 크림을 얹어 깊은 풍미가 매력적인 메뉴입니다~ 모카 롤 케이크와 순백 치즈 케이크도 출연자들의 추천을 받았으니 함께 드셔보시면 좋아요~^^
ChanooSong
172
7
411
초간단 마늘빵 만들기
tkfkdakdmf12
116
5
363
여성이 담배 피우면 안 되는 시절 일어난 일
papervores
37
1
29
녹차라떼 베이스를 먹는 4가지 방법
YellowSemicolon
26
4
11
100번째 만사삶! 기념 자축 케이크를 만들었다.jpg
kwonkwonkwon
138
36
6
정동 1928
goalgoru
4
0
3
물과 초콜렛만으로 만드는 환상의 초콜렛 무스
crystalpark
256
13
455
시장횟집-해방촌신흥시장
freedom082
6
0
1
이춘재 56세, 화성 연쇄 살인 사건 + 당시에 수사책임자들
leavened
30
2
5
[집밥]주말 밥상
soozynx
8
1
1
요즘 난리! 없어서 못 파는 세젤맛 편의점 간식 BEST 7
momstory
85
4
159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