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키즈카페가 다 있네요 ...

지난달 23일 방송된 SBS '화신'에서는 MC 윤종신과 신동엽이 키즈카페 내 맥주 판매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게스트로 출연한 배우 김인권이 키즈카페 내에서 아이를 돌보는 '비겁한 육아법'을 공개하는 과정에서 윤종신이 키즈카페에서 맥주를 판매하고 있으며, 실제 맥주를 먹고 거나하게 취했다고 밝힌 것. 신동엽을 비롯한 출연진들은 키즈카페에서 맥주를 판다는 사실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윤종신의 말처럼 정말 키즈카페에서는 맥주를 판매하고 있는 걸까? 베이비뉴스가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지역 내에서 활발하게 운영되고 있는 키즈카페들을 며칠 간 둘러본 결과, 실제 키즈카페에서는 생맥주와 병맥주를 판매하고 있었다. 여러 체인점을 갖고 있는 한 유명 키즈카페는 300cc, 500cc, 2000cc 생맥주는 물론 호가든, 아사히, 하이네켄 등 수입맥주까지 메뉴에 올려놓고 판매했다. 음료와 식사를 주문할 수 있는 주방 근처에는 병맥주가 훤히 보이는 냉장고가 자리해 있었으며 생맥주 기계도 쉽게 볼 수 있었다. 실제 한 키즈카페 내 마련된 독립된 룸에서 음식과 생맥주를 시켜놓고 먹는 엄마들도 쉽게 만날 수 있었다. 규모가 작은 키즈카페들도 부모들의 소비를 공략하기 위해 병맥주를 판매하는 경우가 많았다. 파스타, 볶음밥, 돈까스 등의 식사류를 판매하는 키즈카페들은 대부분 맥주를 함께 곁들일 수 있는 치킨이나 소시지, 감자튀김 등의 안주류도 판매하고 있었다. 이처럼 아이들이 노는 공간으로 알고 있는 키즈카페에서 맥주 판매가 가능한 것은 키즈카페는 일반음식점으로 분류되기 때문이다. 일반음식점은 휴게음식점과 달리 주류를 취급할 수 있다. 한 키즈카페 관계자는 "우리는 음식점이기 때문에 맥주와 같은 주류를 판매할 수 있다"고 말했다. 특히 최근 키즈카페가 아이가 노는 공간에서 엄마, 아빠와 아이 모두를 위한 공간이라는 인식이 커지면서 성인들을 위한 주류 판매가 문제될 게 없다는 게 키즈카페들의 입장이다. 한 키즈카페 앞에서 만난 김수란(가명·32·경기 부천시) 씨는 "날이 더우면 맥주 한잔 생각날 때가 있다. 아이들이 있어서 취할 정도는 아니고 목 축이는 정도로만 먹게 된다. 남편이랑 올 때 가볍게 한잔하기 좋다"고 말했다. 또한 "메뉴 중 치킨이나 튀김 종류가 있어 아이가 좋아하고 맥주 안주로도 괜찮다"고 전했다. 하지만 주류 판매에 회의적인 반응을 보이는 엄마들도 많았다. 키즈카페에 아이를 돌봐주는 안전요원이 있긴 하지만 그 숫자가 적어 아이들을 모두 돌볼 수 없기 때문에 키즈카페 내에서도 부모가 아이를 신경 써야 한다는 게 이들의 입장이다. 두 아이를 키우는 김민전(가명·48·서울 강남구) 씨는 "키즈카페는 아이들을 데리고 가는 게 주목적이다. 아이를 그냥 풀어놓는 게 아니라 부모가 계속 관리해줘야 한다. 사고가 나거나 다른 아이와 싸울 수도 있기 때문에 계속 관심 갖고 쳐다보며 주의를 집중해야 하는데, 부모들끼리 한잔씩 하다보면 그 주의력이 확 떨어진다"고 주장했다. 김 씨는 "카페 관리자가 아이들을 보고 있다고 해도 한 번씩 보는 거지, 그 사람이 전체 아이를 다 살피긴 어렵다"며 "거기 온 부모들이 많이 먹진 않겠지만 술이 술을 부르기 때문에 위험하다. 아이를 위한 카페인지, 부모를 위한 카페인데 아이 둘 곳이 없어서 거기 두는 건지 목적을 확실히 해야 한다"고 전했다. 둘째 아이를 임신한 성수진(가명·31·서울 금천구) 씨도 "먹는 걸로 돈을 버니까 그쪽(음식)으로만 아이디어를 내놓는 것 같아 좀 그렇다. 카페 매출에만 집중하기 때문에 안전사고도 발생할 수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키즈카페 내 주류 판매와 관련해 안전행정부 관계자는 "키즈카페라고 하는 것은 애견카페 등과 같이 변형된 형태의 놀이를 제공하고 가미한 형태인데, 사고와 안전과의 관계 속에서 키즈카페 내 주류를 금지하고 규제하는 게 가능할지는 봐야할 것 같다"면서도 "문제제기는 될 수 있겠지만 현재 시점에선 (주류판매와 안전사고를 연관 짓는 게) 지나친 게 아닌가 생각된다"고 말했다. 키즈카페는 산업통상자원부(기술표준원), 안전행정부, 문화체육관광부, 식품의약품안전처, 환경부 등 5개 부처로 관리대상이 나눠져 있다. 이와 관련 지난 10일 안전행정부는 키즈카페 내 잦은 어린이 사고로 안전에 대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키즈카페의 유기기구 안전을 일원화해 관리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안전행정부 관계자는 "안행부가 키즈카페에 대한 모든 걸 다 관리할 순 없다. 다만 유기기구는 약간의 사각지대가 있었기 때문에 놀이기구와 유기기구를 총괄해서 관리하겠다는 것"이라고 전했다.

즐거운 우리집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