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전활 피하는 너인데,, 그냥 딱 한번 목소리 듣고 싶어 공중전화로 모르는 번호로 너에게 전화했다,, "여보세요" 니목소리가 들려왔다 ,, 황급히 전활끊었고 한동안 멍하니있다가 혹시 나인걸 알아줬으면 하는 바램과 내가 왜 전화했을까하는 후회와 니 목소리를 들었다는 설렘이 한동안 교차한다 근데 뭐니뭐니해도 "응 여보" 라는 말이 너무 듣고 싶었다,, 그렇게 오랜생각을 하다 다신안해야지하는 다짐을 오늘도 해본다,, 지겹다 이제 이런 짓도,,그만하자,, 걘 잘지낼꺼다 나없이도,,

혼잣말,,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