접고 펼치고…종이접기+스마트 조명

오리램프(Orilamp)는 캐나다 스타트업이 선보인 스마트 LED 램프다. 이 램프의 가장 큰 특징은 접어서 수납했다가 필요할 땐 펼쳐서 이용할 수 있다는 것. 본체 소재는 나무와 내열성 종이를 썼다. 접으면 콤팩트한 크기여서 휴대성도 뛰어나다. 배터리는 7시간 동안 연속 사용할 수 있으며 밝기와 광량, 점등 시간은 모두 스마트폰을 이용해 조절할 수 있다. 아날로그 디자인을 택했지만 여기에 최신 기술을 곁들인 스마트 램프인 것. 이 제품은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인디고고를 통해 자금을 모으기도 했다. 관련 내용은 이곳( http://orilamps.com/orilamps/ )에서 확인할 수 있다.

All about Tech. 사람과 기술, 제품이 만나는 뉴미디어 테크홀릭입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