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어의 법칙 그 이후…

인텔이 CPU 제조공정을 10nm로 전환하는 데 상당한 지연이 발생할 수 있다는 소식이 나오면서 오랫동안 반도체 업계를 지배해온 무어의 법칙(Moore’s Law)을 유지할 수 없게 되는 날이 다가오고 있다는 말이 나오고 있다. 무어의 법칙은 반도체 집적회로의 트랜지스터 수가 2년마다 2배가 된다는 것이다. 인텔 창업자 가운데 하나인 고든 무어가 페어차일드에 근무하던 1965년 논문을 내면서 제창한 것이다. 무어의 법칙 자체는 반도체 업계의 기술을 무어가 경험에 따른 예측으로 내놓은 것이지만 이후 반도체 혁신은 거의 무어의 법칙대로 진화를 했다. 반도체 산업에선 법칙이라고 부를만한 절대적인 지표로 간주되어 왔던 것이다. 또 컴퓨터 성능은 18개월 만에 2배가 된다고 표현할 수 있지만 무어의 법칙에 따라 작아지는 집적회로는 스마트폰에선 2016년 14nm에 도달했다. 스마트폰 같은 모바일 단말도 고성능화 뿐 아니라 사물인터넷 실현을 염두에 둔 프로세스 규칙은 앞으로 10nm, 7nm 등 더 미세화될 것이 요구되고 있다. 1960년대부터 50년 이상 반도체 산업에서 통용되어 온 무어의 법칙은 우연이 아니었다. 반도체 산업은 기술을 진화시키려는 지표로 무어의 법칙에 따라 실현 계획을 만들었고 대부분이 무어의 법칙을 기준으로 삼아왔다. 다시 말해 무어의 법칙을 견지할 수 있게 기술을 개발하고 법칙이 무너질 것 같게 되면 돌파구가 되는 기술을 만들어오는 등 어떻게든 무어의 법칙을 유지해왔다. 따라서 무어의 법칙은 단순한 결과론이 아닌 것이다. 이렇게 무어의 법칙을 지켜온 반도체 산업이지만 이미 미세화 기술은 교착 상태를 보이고 있다. 미세화가 진행되면서 소비전력 절감이 어려워지고 소비전력 제약이라는 관점에서 전력을 공급하는 다크실리콘이라는 영역 비율이 증가하는 문제도 있다. 이 점에서 미세화 작업을 진행하는 데 어려움이 높아지고 있다. 무어의 법칙을 유지하는 게 점점 어려워지고 있는 것이다. 만일 무어의 법칙대로라면 2020년에는 제조공정은 2nm에 도달해야 한다. 하지만 이는 원자 10개분이라는 스케일로 양자적인 영향이 지금까지보다 더 커진다. 따라서 전자의 안정적 동작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더 이상 미세화할수록 성능이 향상된다는 단순한 세계를 그릴 수 없는 영역에 도달할 시간이 임박하고 있는 것이다. 하지만 중요한 건 무어의 법칙이 끝난다고 해서 기술 전화가 끝은 아니라는 것이다. 아이오와대학 대니얼 리드 교수는 반도체 업계의 진화를 비행기에 빗대 설명하면서 보잉787은 1950년대 보잉707보다 속도가 빠른 건 아니지만 성능은 확실히 진화했으며 전혀 다른 비행기라는 것. 다시 말해 비행기 성능을 단순히 속도 경쟁으로 말하는 게 아니라는 얘기다. 반도체 성능 역시 집적회로 밀도만으로 얘기해선 안된다는 설명이다. 컴퓨팅 중심이 데스크톱PC나 노트북에서 스마트폰, 태블릿을 중심으로 하는 모바일 단말로 빠르게 옮겨가고 클라우드 서비스가 보급되는 지금 무어의 법칙 다음에 올 지표는 연산 능력 이상으로 절전 성능이 중요시되며 CPU와 메모리, GPU, 무선칩 등 여러 칩을 하나로 묶는 패키징 기술도 반도체 성능을 측정할 지표가 될 수 있다. 무어의 법칙을 유지할 수 없게 된 원인 가운데 하나로 꼽히는 기술 발전에 따라 증가하는 생산비용 문제도 여전히 중요한 요소인 건 틀림없다. 또 반도체 소재로 실리콘에도 변화가 일어 다양한 재료 연구가 진행 중이다. 예를 들어 탄소나노튜브와 그래핀 등 탄소로 이뤄진 물질이 실리콘을 대체할 반도체 재료의 유력 후보로 연구되고 있다. 원자 1층분인 궁극의 두께를 가진 실리콘인 실리신(Silicene)이 차세대 반도체에 어울릴 것이라는 연구도 있다. 반도체 집적회로 밀도가 2년마다 2배로 증가한다는 무어의 법칙은 조만간 종말을 맞이하게 될 것이다. 하지만 무어의 법칙을 대체할 법칙이 무엇이 될지 또 언제 나타나게 될지를 떠나 사용자가 얻는 가치가 2년마다 2배로 증가한다는 것 같은 형태로 새로운 무어의 법칙을 향해 반도체의 진화는 계속될 것이다. 관련 내용은 이곳( http://www.nature.com/news/the-chips-are-down-for-moore-s-law-1.19338 )에서 확인할 수 있다.

All about Tech. 사람과 기술, 제품이 만나는 뉴미디어 테크홀릭입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브리더가 허스키를 버린 이유 '돈이 안되니까'
GGoriStory
18
1
3
"반도체 소재 대체. 2달이면 된다."
real896pc
63
18
14
앱스토어를 떠도는 쓰레기 게임들의 실체.jpg
real896pc
38
15
0
국제무역사 인강 200% 활용법
binglish
1
1
0
해외에서 인기라는 '코리안 담요'
real896pc
24
6
5
윤봉길지사님께서 상해 홍커우공원에서 던지신 도시락폭탄에 의해 의족을 차고 지팡이를 짚고 맥아더 앞에서 태평양전쟁 항복 서명을 하는 시게미쓰 마모루는 누구일까요? 저승 가신 놋때 신격호회장님의 2번째 부인 시게미쓰 하츠코의 삼촌이예요 회장님 갔다고 슬퍼말고 윤봉길의사님 생각합시다!
plus68
8
2
2
홈케어 [ 워시몰 ] 당신이 모르는 전자레인지 사용설명서!
washmall
3
7
0
안전유리, 고양이 덕분에 발명했다?
motienews
12
3
0
한국과 중국의 폴더블 폰 비교
evilen82
50
14
19
GIF
2020년 1월 셋째 주(1/13~1/17) TNN뉴스리크
tnnnews
1
1
0
네이버 비번 바꾸고있는데..
G102
16
3
5
FX마진거래의 기본용어
APEXkorea
2
1
0
꼭 삭제해야 할 악성프로그램 이름들.jpg
real896pc
68
189
0
와이파이 발명자가 할리우드 여배우?
motienews
20
11
4
코딩과 아두이노의 찰떡궁합 Ep-27
bakkas
6
15
0
넷플릭스에서 제공될 지브리 애니메이션, 전체 리스트 확인하기
eyesmag
14
5
2
2400년 전, 고조선에 초정밀 기술이 있었어?
motienews
11
4
0
산산조각나는 화웨이와 미국의 전투력.jpg
real896pc
43
18
5
금메달 따고 귀국한 손기정을 이렇게 포승줄에 묶어 연행한 왜놈들이 일본 금메달 리스트 라고 전시 ㅠㅜ 양심 이라곤 1도 없는 왜놈들 !!! "나는 가난하고 나라가 없을 때도 세계대회에서 국위선양을 했다. 지금은 먹고 살기 좋고 내나라가 분명히 있는데 왜 그전만 못하는가." 기자와 인터뷰하시면서 하신 말씀 처음보는 사진에 분개 합니다.
plus68
18
3
0
2020년 1월 21일(화) 추천 시사만평!
csswook
12
2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