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터오를때 하루를 생각한다. 슬픔 기쁨 아픔들이 주위를 맴돈다. 새가 지저귀는 날엔 조금 견딜만하다. 고요속에 시간을 달린다. 새롭게 시작되는 하루는 웃기를 바라며.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