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익 교과서 부각 목적… MB 때 시작된 ‘역사 우향우’ 본격화

우익, 역사교과서 흔들기 이명박 정부에서부터 끊임없이 역사교과서 바꾸기를 시도하던 뉴라이트 계열 한국현대사학회에서 다른 출판사들의 역사교과서를 공격하기 시작했다. 현대사학회가 직접 집필에 참여한 역사교과서가 검정 본심사를 처음 통과하고 최종합격을 기다리는 시점에 공세적으로 역사교과서를 흔들고 나선 배경부터 의구심을 낳고 있다. 현대사학회와 아산정책연구원이 31일 주관하는 ‘교과서 문제를 생각한다: 중·고교 한국사 교과서 분석과 제언’ 학술회의의 비판지점은 크게 몇 가지로 요약된다. 이들은 중학교 역사교과서의 근·현대사 서술에 편향적 민족·민중주의 사관이 바탕에 깔려 있다고 지적한다. 권희영 한국학중앙연구원 교수(한국현대사학회 회장)는 “교과서가 인류의 보편적 가치나 헌법적 가치가 아니라 특정 사상적 가치를 중심으로 구성돼 있고, 대한민국이 자유민주주의 체제로 태어났다는 사실 자체를 부정한다”고 지적했다. ‘공산주의·자본주의’ ‘친일·반일’ ‘민주·파쇼’라는 가공적 대립이 교과서의 역사관이 돼버렸다는 것이다. 권 교수는 “적어도 북한에 대해서는 확실한 체제 우월성이 있는 대한민국의 자유민주주의 체제를 중심에 놓고 긍정적 정체성을 키워줘야 역사적 사실에 부합하는 서술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오영섭 연세대 이승만연구소 연구교수는 “고교 ‘한국사’ 교과서들은 온건론에 속하는 실력 양성, 외교 독립운동에 대해서는 별다른 성과를 거두지 못했다고 홀대하거나 폄하한 반면, 무장 독립전쟁이나 의열 투쟁은 호평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학자와 역사교육 전문가들은 이런 움직임이 이명박 정부부터 시작된 역사 우향우 행보의 연장선상으로 평가하고 있다. 역사 전쟁은 2008년 교과서포럼이 대안교과서를 내놓으면서 본격화했다. 교과서포럼이 식민지 근대화론을 인정하고 10월 유신을 합리화한 대안교과서를 내놓자, 박근혜 대통령은 당시 출판기념회에 참석해 “필자 여러분이야말로 후손들을 위해 큰일을 하셨고, 덕분에 걱정을 덜게 됐다”고 말했다. 그해 말엔 교육과학기술부가 교과서포럼과 통일부·국방부·대한상공회의소 등의 “한국 근·현대사 교과서의 좌파적 편향이 심하다”는 지적을 받아들여 금성교과서의 수정을 지시했다. 2011년엔 교과부가 역사교육 과정을 바꾸면서 중학교 역사교과서의 ‘민주주의’라는 단어를 ‘자유민주주의’로 고치고 이후 교과서 집필기준도 대폭 변경했다. 새 집필기준에서 ‘5·18 민주화운동’ ‘6월 항쟁’ ‘5·16 군사정변’ 등 현대사의 주요 역사적 사실들이 빠지면서 여론의 반발이 빗발치자, 국사편찬위원회는 “집필기준엔 넣지 않았지만 이 사건들을 교과서 집필할 땐 꼭 넣으라”는 고육책을 내놓기도 했다. 이성호 전국역사교사모임 회장은 “전공자들이 교육과정에 맞춰서 썼고 검정을 통과한 교과서를 좌편향이나 민중사관이라고 비판한 것은 교과서 필자나 검정에 참여한 전문가, 교육과정을 만든 사람들을 민중사관에 물들어 있다고 비판한 것이나 다름없다”고 지적했다. 이 대표는 “이런 주장은 뉴라이트 쪽에서 끊임없이 해왔던 주장으로, 교과서 수정·보완이 이뤄지고 있는 시점에 다시 제기하는 것은 자기들이 쓴 교과서를 조금 더 어필하자는 측면도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중학교 역사교과서 검정심의위원장을 지낸 박광용 가톨릭대 교수는 “ ‘~한 것처럼 서술했다’는 식의 지적은 너무 주관적이고 모호한 표현이다. 문제가 있다면 보다 구체적으로 적시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교수는 “검정기준을 벗어나지 않는 한 좌편향이든 우편향이든 크게 문제될 것은 없다고 본다”고 덧붙였다. 김정인 춘천교대 교수는 “최근 몇 년간 국사편찬위원회조차 정치적 외풍에 흔들리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며 “보수든 진보든 자기집단의 정체성을 역사를 통해 확인하려는 경향이 있지만, 교과서 집필 과정에서 절대로 건드려서는 안될 합의된 가치들을 건드리는 것은 정말 위험한 일”이라고 말했다. - 출처: 경향신문 한국 사회에서 사고방식을 결정하는데 어린 시절 근현대사를 어떻게 배우느냐에 따라 정해진다는 말도 있지요. 역사 교과서 집필은 좌향이든 우향이든 한 방향에 집중해서는 안 됩니다. 뿐만 아니라 명확한 사료를 포함한 사실을 전달해야 합니다.

정치 사회 경제 연예 소셜 모든 이슈!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