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사 출신 여성 장교 총상 입고 숨진 채 발견

육사 출신의 여성 장교가 목에 총상을 입고 숨진 채 발견돼 군 헌병대가 조사에 나섰다. 31일 정부 소식통과 군 당국에 따르면 육군 ○○사단에 근무하는 H(30) 대위가 이날 오전 8시 10분쯤 경기도 안양시 박달동 부대 내 주차장에 주차된 자신의 승용차 안에서 목 부위에 총상을 입고 숨져 있는 것을 동료 간부들이 발견했다. 차 안에서는 총알이 발사된 흔적이 있는 K-1 자동소총과 탄피 1개가 발견됐다. 동료 간부들은 이날 오전 8시로 예정된 회의에 참석하지 않은 H대위를 찾아 나섰다 숨져 있는 것을 발견한 것으로 전해졌다. H대위는 5분 대기조 중대장 임무를 맡고 있어 24시간 개인화기를 휴대하고 있었다. 군 관계자는 “H대위가 평소 탄약을 휴대하는 것은 불가능하지만 5분 대기조 탄약 관리를 하고 있어 얼마든지 반출할 수 있는 상황이었다”고 말했다. 군 당국은 승용차 문이 안에서 잠겨 있는 등 외부 침입 흔적이 없는 점으로 미뤄 일단 H대위가 K-1 소총으로 자살을 한 것으로 추정하지만, 타살됐을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H대위의 남편도 육사 출신으로 현재 정부 기관에 파견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출처: 조선일보 흘려듣기로 소총으로 자살할 때는 턱밑이나 목쪽에서 총구를 향하는 경우가 많다고 하더군요. 그건 그렇고 .. 후우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정치 사회 경제 연예 소셜 모든 이슈!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