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로' 유라, '엉덩이로 이름 쓰기' 벌칙? 극강 섹시미 '폭발'

걸스데이 유라가 '엉덩이로 이름 쓰기' 벌칙에 당첨됐다. 5일 오후 방송된 올리브TV '2016 테이스티로드'에는 개그맨 이진호가 출연했다. 이날 이진호, 김민정, 유라는 닭볶음탕을 기다리며 고스톱 한 판을 즐겼다. 이때 유라는 전문 용어를 남발, '타짜' 면모를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이진호의 승리. 유라는 벌칙으로 '엉덩이로 이름 쓰기'에 당첨됐다. 유라는 섹시버전으로 미션을 소화,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7번째 시즌을 맞이한 '테이스티로드'는 서울과 근교 맛집 뿐 아니라 뷰티, 패션, 쇼핑 등 2030 여성들의 핫한 라이프스타일을 소개하는 스타일리시한 맛집 프로그램으로 싱글 여성들의 절대적인 지지를 얻고 있다. 이번 '테이스티로드'에서는 맛집 매니아들이 직접 맛집을 추천하는 '테로가이드'를 새롭게 선보이며 더욱 알찬 정보와 업그레이드 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여자는 말속에 마음을 남기고, 남자는 마음속에 말을 남긴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