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전자책 가격담합 소송 1차 심리 열려

미국 법무부 측 변호인은 3일(월) 연방법원에서 애플이 2010년 전자책 시장에 진출할 때 미국 5대 출판사들과 전자책 가격 인상 담합을 시도했다고 주장했다. 법무부는 연방법원 맨해튼지법에서 3주간에 걸쳐 열릴 반독점 민사소송 재판에서 애플이 미미한 판매수익 문제를 해결할 가격 모델을 만들자고 출판사들의 지지를 결집했다는 주장으로 포문을 열었다. 아마존은 베스트셀러와 신간 전자책을 9달러99센트에 판매한다. *기사전문보기* - http://goo.gl/q9FPi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