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 2

그러나 그녀의 독립에 대한 크나큰 열망에도 불구하고, 물건을 떨어뜨리고 가는 일은 생기기 마련이었다. 그것은 칫솔이나 구두가 아니라 그녀 자신의 조각들이었다. 그것은 언어에서부터 시작되었다. 그녀는 나에게 그녀의 독특한 말투를 남겨두었다. 그녀는 "절대"라는 말 대신 꼭 "두 번 다시"라는 말을 사용했으며, 전화기를 끊기 전에는 "몸조심해"라고 인사를 했다. 반대로 그녀는 나의 "완벽해"라는 말과 "네가 정말로 그렇게 생각한다면"이라는 언어습관을 익혔다. 이어서 우리 사이에 습관들이 새어나가기 시작했다. 나도 클로이처럼 침실에서는 완전히 불을 끄게 되었고, 그녀는 나처럼 신문을 접게 되었다. 나는 무슨 생각을 할 때에는 소파 주위를 돌게 되었으며, 그녀는 카펫 위에 눕는 것에 맛을 들였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