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책 팔기 1탄, 예스24 중고서점 바이백

각 가정에 책 1권씩은 있을 것이다. 본인 책이 아니더라도 다른 형제의 책이라던가 부모님의 책.. 그런 책들이 책장에 먼지를 품고 있을 것이다.

이렇게 먼지를 품고 있던 중고책들은 이사 할 때가 오면 자연스럽게 재활용 버리는 곳에 놓여지거나 이사시기가 잡혔을 적에 부랴부랴 고물상에 헐값에 팔아버린다.

인터넷에 중고책으로 올리면 사가겠지만 올리는 것도 귀찮고 나중에 판매 하려면 포장하고 택배 발송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생기기 때문에 과거에는 많이 하지 않았다.

하지만 도서정가제가 시행 된 이후 중고책 팔기와 사기는 또 다른 시장을 형성하게 되서 대형 온라인서점에서는 일반 고객들이 간편하게 중고책 거래를 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두었다.

오늘은 예스24 중고서점에 중고책 팔기에 대해서 얘기해보도록 하겠다.

예스24 중고서점에서는 중고책 팔 수 있는 "바이백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모두의 책장 운영자 또한 바이백을 통해 중고책을 팔아봤는데, 이보다 쉬운 것은 없었다.▼

바이백 상품검색 메뉴에서 팔고자 하는 중고책을 찾아서 검색을 누르면 검색 리스트에 상품들이 뜨게 된다. 이 상품 정보 옆에 매입가 최상/상/중 이 나온다. 매입가가 마음에 든다면 바이백 카트에 담기를 누르면 된다.▼

바이백 카트에 담긴 후, 상품 상태/사용흔적에 따라 예상 매입가가 결정이 된다. 예상 매입가가 마음에 든다면 바이백 신청을 누른다.

마지막으로 정산방법과 바이백 불가상품으로 판정시 처리방법, 배송방법, 연락처 등을 작성하면 바이백 신청은 완료가 된다.(추가로 전집도 바이백을 통해 판매 할 수 있다.)

바이백을 쓸 때마다 저작년 일이 생각난다.. 그때 읽지 않고 오래된 책을 모아 30kg 남짓한 책들을 낑낑 거리면서 고물상에 팔았다. 하지만 내 손에 쥐어진 것은 만원도 안되는 돈.... 권당 만원이 넘는 책들인데... 읔... 허무하더라....

무튼 이제 편하게 중고책을 판매 할 수가 있고 등록한 책은 중고책 가격비교 어플인 "모두의 책장"에서도 같이 검색이 된다. 만약 주로 책을 예스24에서 구매를 하고 책들이 많이 쌓여있고, 처치 곤란 상태 일 경우 예스24 바이백 서비스를 이용하면 골칫거리가 한방에 해결 될 수가 있다.

다음은 인터파크 중고서점 북버스에 대해 포스팅 하도록 하겠다.

http://bit.ly/1Rh1Btp

http://bit.ly/1YQdYlf

유머 ・ 뉴스와이슈 ・ 건강정보 ・ 스마트폰&태블릿
IT/영화/일상을 공유합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