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석 길’에서 만난 가객 김광석

서른 살을 맞는 이에겐 ‘서른 즈음에’로

사랑하는 사람을 잊지 못할 때는 ‘사랑이라는 이유로’

좌절의 고통을 겪는 이들에겐 ‘일어나’

인생의 황혼기에는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

http://ppss.kr/archives/77178

이슈 큐레이팅 매거진 ㅍㅍㅅㅅ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