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혼여행으로 가보고 싶은 특별한 호텔 BEST 3!!

신혼여행을 떠날 때 가장 중요하게 고려하는 것은 뭐니뭐니 해도

첫날밤을 함께할 숙소가 아닐까요??

요즘은 배낭여행, 도보여행, 글램핑, 산악여행 등

신혼여행도 다양한 형태로 부부의 개성을 살리는게 대세인 것 같아요.

하지만 그래도 오늘 제가 보여드리는 사진을 보시면 한번쯤 꼭 가보고 싶다.. 하는

생각이 드실 거예요. :)

저렴한 호텔은 아니지만 뭐 구경은 해 볼 수 있는 거잖아요. 히힛 :)

탄자니아 만타리조트


아프리카 탄자니아의 펜바섬에 위치한 리조트인데요.

스웨덴의 건축가 미카엘 겐버그가 디자인 한 수중 호텔이라고 하네요.

해수면 위 갑판층에는 욕실과 주방, 편의시설이 갖춰져 있고 해수면 아래로 침실이 있다네요.

바닥이 고정된 호텔이 아니라 수중호텔이기 때문에 둥실둥실~~

멀미가 있으시면 어지러우 실 수 도 있을 것 같아요. :)

하룻밤에 1500달러로 비싼편이긴 하지만 세상에서 두 번 경험하지 못할

근사한 경험이 될 듯 하긴하네요.

스위스 캠브리안 호텔


스위스 아델보덴에 위치한 캠브리안 호텔은 알프스 산자락에 위치해

온통 눈으로 둘러싸여 있는 곳이라고 해요. ^^

특히 수영장이 아름다운 것으로 유명한데요.

천연수로 채워진 온천 수영장에 몸을 담그고 알프스 경관을 바라보면....

꺄아 상상만으로도 두근 거리네요. 아무 생각이 없어질 듯 해요. :)

프랑스 버블호텔


프랑스 마스세유 외곽에 위치한 버블호텔은

디자이너 피에르 스테판 뒤마가 참여해서 만든 텐트형 호텔이랍니다. ^^

투명한 야외의 텐트에 누워 밤하늘의 별과 달을 그와, 그녀와 바라보는 로맨틱한 상상... 히힛

근데 좀 덥고 춥지 않을까요?? 그리고 사생활 노출은??

뭔가 걱정되는 것도 있네요. :)

BEST 3 외에 꼭 한 번 소개하고 싶은 호텔로 스웨덴 아이스호텔을 꼽아봅니다. :)


스웨덴 북쪽 유카스야르비에 위치한 이곳은 일 년 내내 상시 볼 수 있는 곳이 아니라네요.

매해 10월이면 얼음으로 호텔을 짓고 5월이면 녹아서 사라진다고 해요.

그 외 기간에는 일반 객실만 사용할 수 있구요. 겨울에만 이용할 수 있다는 점 때문에

사람들에게 더 특별한 장소고 각인되고 있는 것 같아요. :)

오늘 소개 해 드린 호텔은 가격적인 면이나 호텔 예약 면에서

일반적인 신혼여행 숙소는 아닌 것 같아요.


내 님과 있는 그 곳이 지상낙원이라고 생각하며 알콩달콩 행복한 첫날밤 보내세요~~~^^

엄마라면 알아야해 초보엄마들의 육아백서, 육아정보, 용품소식, 베이비페어소식 등 육아에 대한 모든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http://cafe.naver.com/babymomsnews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