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축소하는 북유럽국가들

無給병가·실업수당 축소… '복지천국' 북유럽, 마음 바꿨다 유하 시필레 핀란드 총리는 작년 가을 병가(病暇)수당 제도를 고치겠다고 발표했다. 원래는 직장인들이 병가를 낸 동안 평소 월급의 전액을 정부가 지원했지만, 병가 첫날은 무급(無給)으로 돌리고 나머지 기간에는 월급의 80%만 주기로 했다. 이렇게 해서 정부 예산을 연 3800억원 아끼겠다고 했다. 병가수당은 북유럽이 자랑하던 복지 제도다. 하지만 '가짜 환자'가 늘어나 재정을 갉아먹기도 하고, 수당을 믿고 아프다며 일을 하지 않는 사람이 늘어났다. 생산 활동에 발목을 잡는 주범으로 지목되자 시필레 총리가 개혁의 칼을 꺼낸 것이다. 복지 천국으로 불리던 북유럽 국가들이 병가수당·실업수당·기초연금 등 현금을 지급하는 복지를 장기간에 걸쳐 대폭 줄인 것으로 나타났다. 4일 본지가 1995~ 2014년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자료를 분석한 결과, 스웨덴·핀란드·노르웨이·덴마크 등 북유럽 4개국 모두 GDP 대비 현금성 복지 지출 비율을 큰 폭으로 줄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 비율은 1995년에는 핀란드가 20.2%로 OECD 회원국 중 1위였다. 이어 스웨덴(16.6%) 6위, 덴마크(16.4%) 7위, 노르웨이(12.9%) 13위로 북유럽이 모두 상위권이었다. 그때만 해도 국민의 주머니에 듬뿍 현금을 찔러줬다는 얘기다. 하지만 19년이 지난 2014년 핀란드가 이 비율을 18%로 줄여 순위가 6위로 내려앉았고, 스웨덴(12.1%)은 12계단이나 내려간 18위가 됐다. 덴마크(14.3%)는 12위, 노르웨이(11.4%)는 19위로 순위가 뚝 떨어졌다. 반면 OECD 34개 회원국의 평균 GDP 대비 현금성 복지 지출 비율은 비교 기간인 1995~2014년 사이 12.2%에서 12.4%로 소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반해 북유럽 4개국은 강도 높은 '복지 구조조정'을 감행한 것이다. '요람에서 무덤까지'라는 말을 낳은 스웨덴은 1990년대 후반 이후 연금제도를 점진적으로 수술해왔다. 원래는 65세 이상 모든 노인에게 보편적 기초연금을 지급했지만, 지금은 저소득층 위주로 65세 이상 인구의 약 45%에만 혜택을 주는 선별적 기초연금 제도로 전환했다. 실업수당도 한때 임금의 80%까지 보전해줬지만 현재는 65~70%만 주고 있다. 덴마크는 연금 제도 개혁에 심혈을 기울였다. 2010년 이후 연금 수령 시기를 65세에서 67세로 바꿨다. 실업수당을 지급하는 기간도 4년에서 2년으로 단축했다. 작년 초까지 집권한 헬레 토르닝슈미트 총리가 이런 변화를 주도했다. 복지를 중요시하는 중도좌파 정권을 이끌었지만, 재정난 때문에 긴축 예산을 편성할 수밖에 없게 되자 복지를 낮추는 쪽으로 방향을 바꾼 것이다. 박형수 한국조세재정연구원 원장은 "북유럽 국가들이 성장이 정체되면서 과거에 만든 복지 수준을 감당하기 어려워지자 근로 의욕을 떨어뜨리는 실업수당 등 현금을 직접 지급하는 복지를 줄였다"고 했다.

Green Energy, Patriotism, Wine Mania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9월 21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12
0
1
국민들의 '귀'가 잘못됐는지 자신의 '입'이 잘못됐는지 끝까지 싸워보자는 선전포고다 아~~그래도 설마했는데 '이새끼'가 결국 루비콘강을 건너려는구나 국민들을 개돼지로 만들고 바이든을 억지개명 시키고 야당에게 이새끼라고 하고 MBC를 희생양으로 삼아서 자신의 주둥이는 이상없다는 것을 우기려 한다 정말 믿기지 않는 초현실이 펼쳐지는 느낌이다 https://v.daum.net/v/20220926090302107
plus68
11
0
3
현대에서 개최한 자전거 대회 근황
Voyou
18
2
2
윤석열 "이xx들이" 찍은 카메라 찾았습니다 왕따를 당하고 민망하여 카메라 앞에서 괜한 허세를 부리다가 발생한 사고로 보입니다. 이런 자를 대통령으로 두었다는 게 굴욕입니다. - 황교익 https://www.youtube.com/watch?v=9GrUCBIkJ7I
plus68
9
4
2
이제부터 MBC고발이 줄을 이을 거고 한동훈 검찰은 MBC 수사에다 압수수색 들어갈 거고 온갖 트집잡고 꼬투리 잡아서 박성제사장 날리고 MBC장악해버리면 다른 언론들도 알아서 길거라는 계산이 선 거다 지금까지 눈치보던 검찰독재가 본격적으로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305980&s=09
plus68
9
0
6
곽도원이 음주운전 걸린 이유.txt
mumumimi
14
2
2
주호영 "MBC 행태 도저히 두고 보기 어려워…여러 조치 취할 것" MBC를 희생양으로 삼아 다른 언론들의 입까지 막고 지지층의 결속을 통해 언론장악까지 나가려는 야비한 술책이다 이명박이 소고기 수입사태로 인한 정권위기를 언론장악 정치보복 반대집회 탄압으로 무마했던 전례를 그대로 답습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마음 단단히 먹고 윤정권에 맞서야 한다 https://m.yna.co.kr/view/AKR20220926033200001?input=kks
plus68
9
0
2
몹시도 부끄러운 날입니다...
anijunkyu
19
3
2
이제라도 알아서 다행이다.. 트위터(펌)
plus68
17
2
3
9월 26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12
0
2
2022년 9월 26일(월) 추천 시사만평!
csswook
8
1
1
9월 27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10
0
2
여자가 무슨 죄?
crdlnd
3
1
0
9월 23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11
0
2
2022년 9월 27일(화) 추천 시사만평!
csswook
5
1
1
기레기들 애쓴다... 애써...
anijunkyu
16
1
7
임금 삭감 없는 주4일제 해보니…효과는?
nanmollang
27
2
6
역시 저들은 우리를 개, 돼지로 보지...
anijunkyu
18
3
6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