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아시아나·진에어 등 우수항공사 시상

뉴데일리경제 박종국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6.04.14 13:38:36

http://biz.newdaily.co.kr/news/article.html?no=10101326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정일영)는 지난해 공항 운영에 기여한 우수 항공사를 포상하는 ‘2015 인천공항 우수항공사 시상식’을 14일 오후 인천공항 여객터미널 밀레니엄홀에서 열었다.

http://biz.newdaily.co.kr/news/article.html?no=10101326

인천공항공사는 인천공항에 2년 이상 정기편을 운항하고 연간 5만 명 이상의 여객처리 실적을 보유한 항공사를 대상으로 각종 통계분석과 자체 조사를 통해 주기장 정시성, 서비스 개선, 수하물처리의 신속성, 공항운영 기여도, 여객 증가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총 11개 항공사를 우수항공사로 선정했다.

http://biz.newdaily.co.kr/news/article.html?no=10101326

Airline of the Year 분야에서는 여객규모별로 4개 그룹으로 나눠 9개 항공사를 선정했다. 아시아나항공, 티웨이항공, 이스타항공, 에어아시아엑스, 에미레이트항공, 델타항공, 라오항공, 하와이안항공, KLM네덜란드항공이 수상 항공사로 선정되었다.

전년 대비 여객증가율이 가장 높은 항공사에게 수여되는 Best Growth 분야에서는 진에어(여객 50만 이상), 산동항공(50만 미만)이 선정됐다.

이번 시상식에는 인천공항공사 임직원과 우수항공사로 선정된 11개 항공사의 지점장, 직원 등이 참석했다.

인천공항공사 정일영 사장은 “인천공항은 지난해 메르스 여파 속에서도 여객이 2014년보다 8.3% 증가해 4천 9백만 명을 넘어섰다”면서, “인천공항이 이러한 이용객 급증에도 불구하고 최고의 서비스 수준을 유지할 수 있도록 현장에서 최선을 다한 항공사 임직원들에게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취항항공사뿐만 아니라 상주기관 등 모든 공항관계자와의 긴밀한 협력을 토대로 고객중심의 서비스 개선 노력을 지속하여, 세계 공항업계를 선도하는 글로벌 리딩공항으로서 또 한 번의 도약을 이뤄내겠다”고 밝혔다.

인천공항은 공항 운영과 서비스 개선에 크게 기여한 항공사에 인센티브를 제공함으로써 공사와 항공사 간 상호협력을 공고히 하기 위해 2013년부터 우수항공사를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자유로운 글쓰기를 좋아합니다 그리고 만년필과 시계처럼 아나로그도 좋아한답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