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노의 숲(ピアノの森、2007년)

피아노의 숲... 최근에 쇼팽... 바흐... 를 듣고 있는데... (일단은 그냥 듣고 있음. ) 그래서인지... 하드속에 깊숙히 쳐밖혀있던 "피아노의 숲" 이란 애니가 눈에 들어와 플레이 버튼을 눌렀더랬다. 내용이 참 좋은것이.... 피아노를 통하여 서로를 알아가며 서로 경쟁하면서 서로 성장해 나가는 소년들의 이야기다. 화면이 참 아름답고... 숲속의 피아노가 신비롭고... 피아노를 배워본적도 없는 아이가 숲속의 피아노와 함께 놀면서 천재적인 재능을 보이는, 하지만 빈곤한 집안 형편때문에 레슨이라고는 받아보지도 못한 이치노세 카이 그리고 도쿄에서 전학온 피아니스트집안의 대를 이어 일본최고의 피아니스트를 꿈꾸는 마지메한 노력파 아마미야 슈헤이. 이 두 친구의 아름다운 우정이 돋보이는 애니다. 그리고 숲속의 피아노의 원래주인이었던, 비운의 세카이 사이코우노 텐사이 피아니스트 아사노는 카이를 제자로 삼아 전국피아노 콩쿨에 입문시키게 된다. 이야기는 대충 그러한데... 인물들을 참 잘 그려냈다... 라고 칭찬해주고 싶은 것이... 초등학생들이 주인공이긴 하나 그들이 생각이 참으로 어른스럽고 대견하다... 라는 느낌이 물씬 풍긴다. 특히 좋은 집안에서 자란 슈헤이는 참으로 성숙한 초등학생의 모습을 보여주며, 빈부격차를 뛰어 넘은 우정에 박수를 보내고 싶다. 피아노의 숲... 의 주인공을 딱히 누구라고 정하기는 어렵지만.. 글쎄.... 나는... 이치노세 카이.. 가 주인공이지 않나 싶다. 그 누구도 소리를 내지 못한 숲속의 피아노속에서 자유함을 느끼는 순수한 소년. 비록 삶이 어렵고 힘들더라도 피아노를 치면서 즐거워하며 자신의 방식대로 세상을 헤쳐나가는 모습이 참으로 멋져보였다. 가장 인상 깊었던 장면은 역시 후반부... 피아노콩쿨에서... 신발을 벗어던지고 자신만의 모챠르트를 연주하는 카이의 모습이라고 할 수 있다. 그리고 두번째... 스승인 아사노가 자신의 연주가 녹음된 테이프를 받아들고 필름을 쭉 뽑아내 버리는 장면. 내 흉내를 내지말고 이제 자신의 피아노를 치라고 말하는 장면이다. 피아노 뿐만이 아니다. 우리가 배우는 모든것들을 자신안에서 소화시키지 않으면 아무것도 아니라는 말을 하고 싶었던 감독. 그리고 억지로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어떤것을 하기보다. 정말로 즐거워서 재미있어서 그 일을 하는 것이 진정한 행복이아닐까...하는 생각이 피아노의 숲을 보면서 생각하게 되었다. 당 애니 피아노의 숲에는 그 어떤 선정적인 장면이나 폭력적인 단어,장면등이 존재하지 않으면서도 관객들을 흡입하는 능력이 있다. 당연히 음악도 좋고 그림도 아름답다. 피아노의 숲. 단편으로 2007년 작품이다. 꼭 한번 제대로 감상하길 추천하며... 영화별점 5개중에 5개 다 준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