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별한 날

2년반의 열애, 그동안 그는 나의 전부였어요. 그의 고백으로 만나게 되었고, 연애 초반에, 나밖에 모르는 그는 날위해 우리집 근처로 이사도 왔어요. 나를 위해 모든걸 아끼지 않았던 그 였기에, 그와의 이별이 믿겨지지 않아요. 잦은 싸움에 질려버렸다며, 나한테 상처가 될 만한 말들을 아무렇지 않게 던지고... 가슴이 너무 아프고,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요. 그저 그가 화가 난거라 생각했는데, 그게 아닌가봐요. 직장때문에, 원거리연애가 시작된 지 얼마 지나지않아 일어난 일이라, 정말 이별로 받아들어야 될 것같아요. 그가 다시 돌아올 것만 같아서 너무 힘들어요. 가슴이 너무 아파요. 내일이면 화가 풀려 전화하지 않을까, 쓸떼없는 기대만 생각하고,,,,, 새출발하기엔 그를 너무 사랑했던 것 같아요.

이별, 이겨낼 수 있을까?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