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트 에버리지(Cost Average) [쉬운 금융이야기]

주식시장에서 주식이나 펀드를 매수할 때 신경 쓰이는 것이 가격입니다. 최대한 싼 가격에 사고 싶은데 문제는 주가가 싼지 비싼지 판단하기가 쉽지 않고, 사고 나서 가격이 뚝 떨어지는 경우도 있어서 사고 나서 후회하기도 합니다. 코스트 에버리지는 ‘매입 단가 평준화 효과’로 해석할 수 있는데 이는 주가가 오르거나 내리는데 신경 쓰지 않고 꾸준하게 투자를 한다면 매입가격이 평균에 수렴한다는 뜻입니다.


예를 하나 들어보죠. 1년 동안 먹을 쌀을 사야 하는 세 사람 A, B, C 가 있습니다. A와 B는 1년 동안 먹을 쌀을 한꺼번에 사는 사람입니다. A는 운 좋게 쌀 값이 저렴할 때 사서 저렴하게 쌀을 샀지만 B는 하필 병충해로 인해 쌀값이 많이 오른 시기에 쌀을 사서 A와 같은 양의 쌀을 사는데 많은 돈이 들었습니다. 반면 C는 매달 쌀을 샀기에 아주 저렴하게 산 적도, 비싸게 산 적도 있습니다만 합해보면 결국 평균가격으로 산 셈입니다.

A는 싸게 사고 B는 비싸게 산 것이 A는 똑똑하고 B는 어리석어서가 아닙니다. 운 때문이죠. A는 운 좋게 저렴한 시기에 샀고 B는 운 나쁘게 하필 비싼 시기에 산 것 뿐 입니다. C는 A, B와는 달리 예측 불가능한 운에 맡기지 않고 평균가격으로 안전하게 쌀을 살 수 있었습니다. 이처럼 투자 시기의 분산을 통해 불확실한 운이 아니라 안전하게 투자하는 기법이 바로 코스트 에버리지 입니다.


코스트 에버리지의 가장 큰 장점은 예측할 수 없는 미래의 위험을 줄이는 것입니다. 주식시장이 앞으로 향후 1년간의 주가가 어떻게 움직일 지 아는 사람은 없습니다. 그래서 단기간에 한방을 노리는 투자자는 사실상 수익률을 운에 맡기는 것이나 다름없습니다. 이러한 투자자가 운이 좋아 성공한다면 큰 쾌감을 느낄 수도 있겠지만 그 과정에서 따르는 수 많은 위험요소로부터 자유로울 수 없는 것이지요. 하지만 매월 꾸준히 투자를 하는 투자자는 미래의 불확실한 주가가 아닌 비교적 예측 가능한 주가 평균에 투자를 하게 되므로 위험을 다소나마 줄일 수 있는 것입니다.


★ 코스트에버리지란 구매비용을 평균화하는 투자법으로 정액분할투자법이라고도 한다. 적립식 펀드는 매달 일정금액을 투자(구매)하는데, 주가가 높을 때는 주식을 적게 사고 주가가 낮을 때는 주식을 많이 사서 평균 매입단가가 낮아지는 효과를 말한다.

FN지니아이 더보기

https://www.vingle.net/FNgenii

https://www.vingle.net/FNgenii2

뉴스와이슈 ・ 금융 ・ 재테크 ・ 마케팅
컨텐츠 전문채널 'FN지니아이' http://fngenii.miraeassetdaewoo.com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