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손을 놓아봐”… 허경영 롤스로이스 사고 낸 이유 (영상)

허경영 전 민주공화당 총재가 7억원 상당의 롤스로이스를 몰다 추돌사고를 낸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면서 과거 운전 모습을 찍은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2014년 7월 동영상 공유사이트 유튜브에 '허경영 롤스로이스 운전법'이라는 제목으로 올라온 영상은 허씨의 사고 소식이 알려지면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로 확산되고 있다.

49초짜리 영상은 황당한 곡예 운전을 담고 있다. 운전대에서 두 손을 놓은 허씨가 교차로에서 좌회전하고 차선을 넘나들며 급가속하는 등 아찔한 장면을 연속해서 보여준다. 동승자는 허씨에게 "거리의 무법자"라며 무척 놀라는 모습이다.

허씨는 자신의 운전 능력이 자랑스러운 듯 "차선변경을 자유자재로 안 보고해야 돼. 내가 원하는대로 차가 가주는 거야"라고 말한다.

이 영상은 28일 현재 22만회에 육박하는 조회수를 보이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추돌사고는 지난 19일 강변북로 원효대교와 한강대교 사이에서 일어났다. 허씨가 몰던 롤스로이스가 외제차 2대를 연달아 박은 것이다. 경찰은 "허씨와 관련된 교통사고가 접수된 것은 사실"이라며 "당사자 간 합의가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허씨는 "롤스로이스를 소유한 건 맞지만 사고 난 차량은 내 차가 아니다"며 "나를 닮아서 착각한 것일 뿐"이라고 해명했다.

국민일보가 전하는 세상의 모든 이야기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