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륙 들썩이게 만든 중국 소녀 임신 셀카

오늘도 중국은 상상 그 이상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중국의 한 중학생 소녀가 올린 사진이 공개돼 SNS에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최근 중국 매체 '넷이즈'는 한 소녀가 중국 소셜미디어 웨이보에 공개한 임신한 셀카 사진이 논란을 일으키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사진 속 소녀는 배를 훤히 드러낸 채 깜찍한 표정을 짓는가 하면, 이모티콘으로 사진을 꾸미기도 했는데요. 보도에 따르면 사진 속 여성은 허난성에 사는 16세 소녀로. 남편으로 추정되는 소년은 17세라고 합니다.

논란이 된 사진은 중국의 한 네티즌이 웨이보를 통해 퍼 나르면서 널리 확산됐습니다.

이 사진을 두고 네티즌들은 "충격이다", "아기에게 '이연희'라는 이름을 지은 것으로 보아 이들은 한국 드라마 중독자다"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매체는 청소년 임신이 중국에서 사회적 파장이 큰 이슈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 중국 정부 조사 결과에 따르면 중국 청소년 임신부 20%가 예상치 못한 아이를 가졌고. 이들 가운데 91%는 아이를 지운 것으로 드러났습니다다.

<뉴미디어팀 news@sportsseoul.com>

사진=웨이보 캡처

야구 ・ 스포츠 ・ 국내연예 ・ 뉴스와이슈
뉴스 그 이상의 스토리, 스포츠서울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