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 저기에 싸늘한 아침에 벌어지는 볼링 경기 같은 게임, 반드시 이겨야 하는 게임이 기다리고 있다. 도로는 조금 전까지 어떤 이름 없는 희생자와 이름 없는 살인자가 있던 원형 경기장처럼 말끔했다. 거대한 콘크리트 강 주위의 공기는 몬태그의 몸에서 뿜어 나오는 흥분된 열기로 떨렸다. 믿을 수 없는 일이다. 자신의 체온이 눈앞의 온 세상을 떨게 만들 수도 있다니. 나는 환한 인광을 발하는 목표물이다. 가슴으로 느끼고 머리로 알 수 있다. 그리고 지금은 조금씩이라도 걸음을 떼 놓아야 한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