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 뭉클한 스티브잡스의 마지막 말

<스티브잡스의 마지막 말>

나는 비즈니스 세상에서 성공의 끝을 보았다.

타인의 눈에 내 인생은 성공의 상징이다.

하지만, 일터를 떠나면 내 삶에 즐거움은 많지 않다.

결국 부는 내 삶의 일부가 되어버린 하나의 익숙한 ‘사실’일 뿐이었다.

지금 병들어 누워 과거 삶을 회상하는 이순간,

나는 깨닫는다,

정말 자부심 가졌던 사회적 인정과 부는 결국

닥쳐올 죽음 앞에 희미해지고 의미 없어져 간다는 것을.

어둠 속 나는 생명 연장 장치의 녹색 빛과 윙윙거리는 기계음을 보고 들으며 죽음의 신의 숨결이 다가오는 것을 느낄 수 있다.

이제야 나는 깨달았다 – 생을 유지할 적당한 부를 쌓았다면 그 이후 우리는 부와 무관한 것을 추구해야 한다는 것을…

그 무엇이 부보다 더 중요하다면:

끝없이 부를 추구하는 것은 결국 나 같은 비틀린 개인만을 남긴다.

신은 우리에게 부가 가져오는 환상이 아닌 만인이 가진 사랑을 느낄 수 있도록 감각(senses)을 선사하였다.

내 인생을 통해 얻는 부를 나는 가져갈 수 없다.

내가 가져갈 수 있는 것은 사랑이 넘쳐나는 기억들뿐이다.

그 기억들이야 말로 너를 따라다니고, 너와 함께하고, 지속할 힘과 빛을 주는 진정한 부이다.

사랑은 수천 마일을 넘어설 수 있다. 생에 한계는 없다. 가고 싶은 곳을 가라. 성취하고 싶은 높이를 성취해라. 이 모든 것이 너의 심장과 손에 달려있다.

이 세상에서 제일 비싼 침대가 무슨 침대일까? – “병들어 누워있는 침대이다”…

너는 네 차를 운전해줄 사람을 고용할 수 있고, 돈을 벌어줄 사람을 구할 수도 있다. 하지만 너 대신 아파줄 사람을 구할 수 없을 것이다.

잃어버린 물질적인 것들은 다시 찾을 수 있다- 하지만 “인생”은 한번 잃어버리면 절대 되찾을 수 없는 유일한 것이다.

한 사람이 수술대에 들어가며 본인이 끝까지 읽지 않은 유일한 책을 깨닫는데 그 책은 바로 “건강한 삶”에 대한 책이다.

우리가 현재 삶의 어느 순간에 있던, 결국 시간이 지나면 우리는 삶이란 극의 커튼이 내려오는 순간을 맞이할 것이다.

가족간의 사랑을 소중히하라. 배우자를 사랑하라, 친구들을 사랑하라,

너 자신에게 잘 대해 줘라. 타인에게 잘 대해 줘라.

-스티브잡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