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판 마그네틱의 정점에 선 헤드폰

[리뷰] 오디지(AUDEZE) LCD-4 헤드폰

하이엔드 헤드파이

대중의 기호는 계속해서 변화하고 있다. 여전히 극소수의 하이엔드 오디오 마니아들을 철저히 분리된 앰프와 소스기기를 거느리고 있다. 수백 만원대 케이블과 트윅 액세서리가 팔려나간다. 그러나 마니아들의 세계일 뿐. 실제 보편적인 대중들을 위한 오디오는 갈수록 심플해지고 있다. 앰프와 소스기기가 스피커 안으로 들어가고 있다. 음원을 사용한 음악 감상이 보편화된 것은 동일하지만 UPnP 등을 활용한 네트워크 스트리밍보다 일반 대중은 음질이 떨어지도라도 블루투스를 선호한다. 홈시어터 쪽은 ATMOS 등 3D 서라운드 포맷이 개발되어 여러 가지 방식으로 하드웨어와 융합중이다. 게다가 UHD 가 이제 곧 영화 감상의 패러다임에 충격파를 가해올 것으로 기대된다. 그렇다면 헤드폰과 이어폰 시장은 어떤가 ? 음질보다 심플하고 멋있는 디자인에 간편한 인터페이스로 방향을 잡고 있는 오디오 시장과 달리 헤드폰 시장은 역주행하고 있다. 몇 년 동안 헤드폰 시장은 그 성장 동력을 잃었고 수요가 바닥났다. 수많은 제조사들이 만들어놓은 브랜드와 제품들의 홍수다. 이런 분위기에서 새로운 흥행의 불씨를 살린 것은 DAP 였다. 우리 기업 아스텔 & 컨의 수백만원대 DAP 가 전 세계에서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 이에 질 세라 소니 등 유명 메이커들이 다수의 DAP를 내놓았다. 고음질을 추구하는 마니아들은 DAP와 함께 사용할 고품질 포터블 헤드폰 앰프 겸 DAC를 원했다. 코드 휴고 같은 것은 비근한 예다. 이제 헤드파이에 있어서도 진정한 하이엔드 지분이 생겨나기 시작한 것이다.

평판 마그네틱의 전성시대

젠하이져는 수천만원대 오르페우스를 다시 내놓았고 HD800의 후속으로 HD800S를 내놓았다. 베이어다이내믹 같은 경우도 플래그십 기기를 줄줄이 내놓고 있으며 최근 슈어에서는 정전형 헤드폰을 4백만원 가까운 가격대에 출시해 충격을 주었다. 헤드폰 시장에 불어 닥친 하이엔드 헤드폰 붐은 기존에 잃어버렸던 성장 동력을 살리고 새로운 수요를 만들어내고 있다. 그 결과 탄생한 여러 레퍼런스급 하이엔드 헤드폰 중 유독 눈에 띄는 공통점이 몇 개 모델에서 발견된다. 다름 아닌 평판 마그네틱 방식 유닛의 사용이다. 수천 불에 이르는 가격대에 걸맞은 독보적인 성능과 음질을 위해서는 기존의 상투적인 기술이 아닌 새롭고 월등히 우월한 기술을 수반했다. 하이파이맨의 HE-1000, 어비스 헤드폰 그리고 지금 소개하는 오디즈 LCD 시리즈들에는 공통적으로 평판 마그네틱 방식 유닛이 사용되고 있다.

이들 플래그십 하이엔드 헤드폰의 가장 큰 특징인 저역 다이내믹레인지는 평판 마그네틱에 의존하고 있다고 보는 것이 옳다. 예를 들어 하이파이에서도 보편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다이내믹 드라이버 그리고 정전형, BA 유닛들은 모두 기존에 시도되었고 실패한 케이스도 여럿 발견된다. 특히 정전형 방식의 대표주자 스탁스 같은 경우 이론적으로 다이내믹 드라이버의 단점을 일거에 해소했지만 앰프에 대한 무리한 요구사항 등에서 대중성이 떨어진다. 하지만 평판 마그네틱은 음질적인 부분에서 현격히 높은 성능을 견지할 수 있고 게다가 앰프에 대한 요구도 정전형처럼 높지 않다.

오디지 LCD-4

청음테스트 및 총평 전체보기

www.fullrange.kr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