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석 YG行, 차승원-강동원 한솥밥

배우 이종석이 YG엔터테인먼트와 손을 잡았다. 소속사에는 차승원, 강동원, 최지우, 김희애 등이 속해 있다.


10일 YG는 “대형 한류스타 이종석과 전속계약을 쳬결했다. 이종석은 매력적인 외모와 뛰어난 연기력으로 ‘너의 목소리가 들려’ ‘닥터 이방인’ ‘피노키오’ 등 히트 드라마를 만들며 중화권에서 인기가 높다”고 밝혔다.


이종석이 YG와 손잡은 배경에는 동료 배우들의 적극적인 추천이 있었다. 올초 1인 기획사 설립 후 국내외 활동을 추진해오던 이종석은 조금 더 안정적인 환경과 시스템 속에서 연기하고 싶다는 고민을 하던 중 YG에 대한 비전과 주변의 평판에 마음을 돌렸다.

이종석은 오는 7월20일 첫 방송될 MBC 수목극 ‘더블유’를 촬영 중이다.

사진=임민환기자

황지영 기자 hyj@sporbiz.co.kr

'100℃ 감동 100% 공감' 독자와 썸타는 신문 한국스포츠경제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