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생활 잘하는 사람의 7가지 특징

요즘은 취업하기가 하늘의 별따기라고 할만큼 힘든 시기이다

여차저차하여 기껏 취업했더니 직장생활 못한다고 상사들에게 갈굼을 받는다면 얼마나 서러울까?

힘겹게 들어온 직장인 만큼 내 능력을 보여주고 인정받고 싶고 하루 빨리 더 위로 올라가고 싶은 꿈을꾸며 입사를 했는데 오히려 직장생활을 하면서 꿈이 무너지고 있다.

직장인들을 위한 직장생활 잘하는 법 7가지

왜 나의 직장생활은 힘들까? 고민 하지말고 이 글을 보고 무언가를 깨닫고 실천했으면 한다.

1. 약속 시간에 예민해져라

가장 기본이면서 가장 지키기 어려운것이 바로 약속시간이다.

직장에서 기본적인 약속시간은 출근시간, 점심시간, 퇴근시간, 회의시간, 미팅시간 정도가 있겠다.

그 중에서도 단연 제일 지키기 어려운것은 출근시간이다.

기본적으로 출근시간은 원래 정해진 시간보다 10분정도 일찍 나오는것이 좋다 물론 상사와 나의 윗사람에게 성실한 이미지를 심어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기도 하지만 미리 나와서 오늘 하루의 업무를 미리 정리해두고 시작한다면 하루에 여유가 생기가 된다.

출근시간보다 빨리 나왔다고 해서 절대 손해보는것은 없다 평소에 지각을 많이 한다면 평소보다 딱 30분만 일찍 잠들고 30분만 일찍 일어날 수 있는 습관을 기르도록 하자!! 가장 기본이 되는것이 출근이다!

2. 메모를 습관화 해라

당신은 하루에 업무를 미리미리 정리해서 적어두는가?

가장 기본이 하루 업무 일지를 스스로 적어보는것이다 필자는 아침에 시작하기전에 누가 시키지 않아도 스스로 해야할 일들을 노트에 정리를 하고 급한 순서대로 업무를 해결해 나간다.

그리고 해결해 나갈때마다 해당 업무를 적어놓은 메모에 표시를 해서 완료된 업무와 남아있는 업무를 구분하고 추가로 내려오는 업무가 있다면 다시 메모해서 적어두고 수행한다.

당신은 메모를 하고 있는가? 메모를 하는것은 중요하다 기억력이 아무리 좋은 사람이라도 바쁜 업무에 이리 치이고 저리 치이다 보면 허점과 구멍이 생기기 마련이다 그렇게 처리 못한 업무는 나중에 상사가 물었을때 할말없게 만드는 요인이다. 기억하지 못할것 같으면 메모를 해라 당신이 기억하지 못하는 일들은 앞으로 메모가 기억해줄테니!

3. 수행해야 할 업무가 많은데 다른 업무가 추가 되었을때

항상 메모를 하는 습관이 생기게 됬다면 이제 본인의 하루 스케줄을 보면 업무가 어느정도 되는지 한눈에 확인할 수 있을것이다.

만일 본인의 업무가 꽉 차있는 상태에서 추가로 많은 양의 업무가 들어온다면 본인은 어떻게 하겠는가? 그럴때는 하기 어려울것 같다라고 말을 하고 못하는 상황에 대해서 설명을 명확히 하는것이 좋다.

당신은 로봇이 아니다. 모든일을 맡아서 처리 할 수 없으며 일에는 항상 우선순위가 있다.

만일 그래도 업무를 본인에게 업무를 맡기거나 본인밖에 할수 없는 일이라면 우선순위에 대해서 말을 하고 언제까지 처리 하겠라는 명확한 답을 주는 것이 좋다.

4. 업무로 인한 미팅시에 명함 매너

많은 직장인들이 잘 모르는것이 바로 명함매너이다.

명함을 주고 받는것에도 매너가 있다는것을 간과한 사람들이 많이 있다는 뜻이다.

명함은 별도의 명함지갑을 가지고 다니며 휴대를 하는것이 좋으며 상사와 동행시에는 상사가 먼저 명함 교환을 받은 뒤에 교환하는 것이 매너이며 앉아 있는 상황이더라도 제자리에서 일어나서 명함을 교환하는 것이 매너이다.

또한, 명함을 건내 받고 나서는 바로 집어 넣는 것이 아니라 상대방의 명함을 보고 회사명, 이름, 직급 등을 한번씩 살펴보고 책상에 편하게 올려놓으면 된다.

5. 안되는 이유와 해결책을 말해라

업무에 있어서 처리하기 불가능한 일이나 본인의 역량 이상의 일이 있다면 단순히 '안됩니다' '할수 없습니다' 라고 말하기 보다는 왜 할 수 없는지에 대한 이유를 명확히 설명하고 본인이 생각하는 해결책에 대해서 제시하는 것이 좋다.

단순히 안된다고 못한다고 말하는 것은 상사가 받아들이기에 따라 많은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

불가능한 플랜이나 역량이상의 플랜이 본인에게 할당되었을때는 못하는 이유와 함께 본인이 생각하는 해결책을 함께 제시하는 것이 좋다.

6. 무조건적인 사과는 모든것을 해결해주지 않는다.

업무를 처리함에 있어서 사람이라면 누구나 크고 작은 실수들은 생길 수 있는 법이다.

몇번의 실수에서 '죄송합니다'라는 말은 주변 사람들로 하여금 신뢰를 받을 수도 있지만 행동이 고쳐지지 않은체 반복적인 사과는 실수가 잦은 사람이나 신중하지 못한 사람으로 찍힐 수 있다.

가장 좋은것은 되도록 사과할일을 만들지 않고 신중하게 행동하는 것이지만 그렇지 못하다면 사과를 하기 전에 반드시 그 일을 해결할 수 있는 해결책을 제시하거나 본인이 할 수있는 일이라면 직접 먼저 해결 하는 것이 좋다. '죄송랍니다' 라는 말은 그 이후에 해도 늦지 않다.

7. 좋은사람이 되기 위해 욕심 부리지 말고 내 할일이나 잘하자

회사에서 좋은 사람이 되는것! 물론 중요한 일이다.

하지만 이익을 추구하는 집단인 회사에서 좋은 사람이 되기 보다는 능력있는 사람이 중요하다.

그러기 위해서는 내가 할일을 깔끔하게 처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다른 직원들의 잔업이나 업무를 도와주는 것은 내가 할일을 모두 마친 후에 하는것이다.

항상 직장 생활을 하면서 우선순위를 생각하라.

내가 할일은 다른 사람이 해야 할일이 아닌 '내가' 해야하는 일이므로 다른 직원들의 업무를 도와주기 전에 내 업무가 모두 마무리 되었는지 생각하라 착한 사람이 되는것은 그 이후이다.

모든 직장인들에게 해당 되는 사항이 아닐 수도 있다.

직장은 많은 사람들이 함께 공동의 이익을 창출하기 위해서 모여있는 집단이므로 집단의 특성상 필자가 적은 요령들이 해당 되지 않는 곳도 분명이 있을것이다.

이 글이 정답이라고는 말하지 않겠다 하지만 해당되는 부분이 있다면 참고할 부분도 있을것이라고 생각한다 필자도 아직 많이 부족한 월급쟁이이지만 많은 독자들에게 그동안 직접 직장생활을 하면서 몸소 겪은 노하우를 공유하고 싶어 이렇게 몇자 적어보았다

이 외에도 더 좋은 팁이나 노하우가 있다면 덧글을 부탁드린다.

나 또한 아직 배울것이 많은 월급쟁이니까...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