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하라, 셀카로 근황 공개…'청순하거나 섹시하거나'

[아시아경제 진주희 기자] 걸그룹 카라 멤버 구하라가 셀카를 통해 청초한 분위기를 어필했다. 구하라는 10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나 심심해" "이거 나" "뿌잉 뿌잉"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게재된 사진 속 구하라는 카메라를 향해 다양한 표정을 지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그는 뽀얀 피부에 눈을 강조한 스모키 메이크업으로 강렬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구하라 근황'을 본 네티즌들은 "구하라 더 예뻐졌네", "구하라 머리 올리니 상큼하다", "구하라 섹시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구하라가 속한 카라는 현재 '그 겨울, 바람이 분다'의 김규태 감독과 함께 '시크릿 러브' 촬영 중이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