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안학교 학생들, 더 나은 지구를 위한 토론, “UN 66차 Youth Pre-Conference” 참가

2016년 4월 9일 숙명여대 약학대학 젬마홀에서 UN DPI(유엔 공보국) 주관 아래 열린 제 66차 Youth Pre?Conference가 열렸습니다.

“세계 시민교육: UN SDGs 이행을 위한 협력”을 주제로 전세계 2,500여 명의 NGO

리더가 한자리에 모이는 ‘제 66차 UN NGO 컨퍼런스’에 앞서 청소년, 청년들의 의견을

들어보기 위하여 개최된 행사였습니다.

이 날 참가자들은 ‘지구의 다양한 문제를 나의 것으로 생각하는 지구리더를 키우자!’ 를

목표로 강의를 듣고 조별 활동을 이어나갔습니다. 벤자민 학생들은 지구시민 리더답게

적극적으로 팀 활동에 참여했습니다.

행사에는 베스트셀러 ‘지구 경영, 홍익에서 답을 찾다’ 의 저자이자 벤자민학교의 멘토인

임마누엘 페스트라이쉬 교수님이 초대받았고, 따로 시간을 내어 벤자민 학생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오늘 컨퍼런스를 참여하며, 행동의 중요성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지구를 생각하고

느끼는 활동이 얼마나 중요하고, 벤자민학교가 그런 중요한 것들을 교육하는 꼭 필요한

곳임을 다시 한 번 깨닫는 시간이었습니다. 컨퍼런스에 참여하며 지구를 위한, 전체를

위한 지성을 사용해야겠다고 느꼈습니다. 앞으로 더 지구를 정말 걱정하고 지구를 위해

액션 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벤자민인성영재학교 1기 조은별>

“다른 사람들이 꿈꾸는 더 나은 세상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알아보고 싶어서 UN NGO

Pre-Conference를 신청하였습니다. 토론을 하고 발표하는 것을 들으면서 다른사람들의

생각을 알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또 영어로 진행하였던 연설을 들으면서 영어공부를

열심히 해야겠다는 결심도 했습니다.”

<부산학습관 3기 신윤정>

“중학교 시절 MDGs(새천년개발목표: 2000년 UN에서 채택된 의제로, 2015년까지 빈곤을

반으로 감소시키자는 범세계인 약속)에 관심이 많았고, 이와 관련된 외부 활동을 해왔었습니다. 그래서 SDGs (지속가능발전목표: MDGs가 를 종료하고 2016년부터 2030년까지 새로 시행되는

유엔과 국제사회의 최대 공동목표)를 의제로 하여 진행되는 Pre-Conference 소식을

선생님께 전달받았을 때 “당연히 신청해야지!” 하는 마음이었습니다.

철저하게 준비해야겠다고 생각했지만 사전조사가 미흡했던 점이 아쉽고 다음엔 더

잘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연사 분들의 말씀 중에서도 저는 Maher Nasser님의 말씀이 가장 기억에 남았습니다.

인간은 '희망'을 꿈꿀 수 있기 때문에 동물과 다르다고 하셨는데, 일부는 SDGs 의 달성이

불가능 하다고 생각하지만 그래도 지구를 바꿀 수 있다는 희망이 있다는 것이 중요하다고

하셨습니다. '희망'이라는 것이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여서 큰 결과를 만들어 낼 수 있다는

말이 마음에 참 와 닿았던 것 같습니다.

저는 2번 빈곤 퇴치(ZERO HUNGER) 팀에 배정되어 토론을 진행했습니다. 저희 조는

ZERO 의 스펠링 O를 순환 (circulation) 이라는 아이디어로 시작하여, 빈곤퇴치가

SDGs의 다른 목표들과 긴밀한 연관성을 가지고 있다는 점을 표현하려 했습니다.

빈곤 문제는 선진국과 다국적 기업의 이익추구를 위해, 해결할 수 있지만 해결하지

않는다는 것이 주제였습니다. 이상적인 생각 보다는 현실적으로 저희가 할 수 있는

액션에 주목하여 '윤리적 소비'를 주제로 한 소비자 운동을 발표했습니다. 빈곤 문제는

지구 전체를 생각하지 않는 기업, 국가에게 이익을 제공하는 소비자인 우리에게도

간접적인 책임이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다음에도 이런 기회가 있다면 그때는

더욱 발전된 모습으로 참가하고 싶습니다. 소통을 위한 영어공부도 정말 열심히

해야겠다고 느꼈습니다.”

<서울강남학습관 3기 차서영>

더 많은 벤자민 학생들의 활동을 보시려면 아래 링크로 들어가시면 됩니다.

[벤자민 유투브 채널 바로가기] http://www.youtube.com/benjaminschoolkr

감사합니다.

인생을 바꾸는 1년, '벤자민인성영재학교'입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의사소통! 일방통행의 정신적 폭력
kungfu1
5
1
1
이탈리아의 어느 학교선생님이 내준 여름방학 숙제 15개
ggotgye
121
177
3
GIF
사랑도 못 해봤는데 사랑니는 왜 나니
newsway
7
2
3
'불잉걸'은 어디서 볼 수 있는 말일까요?
baedalmaljigi
3
1
0
시인의 어머니가 시인에게 남긴 편지.jpg
ggotgye
40
31
2
설마 내가? 꼰대 자가진단 Check List
visualdive
10
5
1
"우리 얼마나 마셨지?" 주요 술 칼로리
visualdive
18
14
0
투병 중인 암 환자에게 상처주는 말들
papervores
36
15
1
축의금 액수 기준 딱 정해줌
visualdive
54
36
4
다이어트와 탄수화물
shanghai
8
4
0
태극기 감동의 물결🇰🇷🇰🇷 코 끝이 찡하다 ...
plus68
11
0
3
자신의 실수를 바로잡으려는 어린이.jpg
leavened
73
10
6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에서 억울하게 신고당하신분 모집
yamaggasem
5
1
0
이렇게 착한 화장품 봤어? 비건 뷰티 대표 브랜드 5
visualdive
5
9
1
사람이 목숨을 끊는 이유는....
kungfu1
16
3
2
은퇴 이후의 군견은 어떤 삶을 살까?
ggotgye
57
6
4
아무리 메모를 하고 책을 읽어도 바뀐게 없다면
changeground
24
29
0
"마시다 보면 늘꺼야~" 알쓰들이 가장 듣기 싫어하는 말
visualdive
9
3
5
✿ 살만하니 떠나는게 인생이다 ✿   사람이 태어날때는 순서가 있지만 세상 떠날때는 가는 순서가 없습니다. 5분후를 모르는 것이 인생사 입니다.    천년 만년 살 것처럼 발버둥 치며 살다 예고도 없이 부르면 모든것을 다 두고 갈 준비도 못하고 가야만 합니다.    부와 권력과 명예를 가진자나 아무것도 가진것이 없어 구걸해 먹고 사는 자나 갈때는 똑같이 갈 준비도 못하고 빈손으로 떠나가야만 합니다.    천년 만년을 살 것같이 오늘 못한것은 내일해야지 내일 못하면 다음에 하면 되지 기회는 무한하다고 생각합니다.    지금까지 바쁘게 살다 보니 부모와 자식의 도리 인간 도리를 못했으니 앞으로는 해야겠다고 다짐하고 앞만 보고 열심히 살다 보니 삶을 즐기지 못해 이제 친구들과 어울려 즐기고 가보지 못한곳 여행도 하면서 즐겁게 살려 하는데    어느날 갑자기 예기치 못했는데 떠나야 할 운명이 오면 갈수밖에 없어 이제 살만 하니 떠난다고 아쉬워하는 것이 인생사 입니다.    내일은 기약이 없으니 오늘이 내 생의 마지막 날이라 생각하고 지금껏 하지 못한 일들을 하여 내일 떠나더라도 후회 없는 삶을 살아갑시다.    과거는 지나 버렸고 미래는 기약이 없으니 오직 존재하는 것은 현재입니다.❀❀  
plus68
8
4
0
레몬과 우유로 치즈 만들기
YunjeongYun
39
11
4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