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으로 가는 길

집으로 향하는 길에 슬픈 노래를 들으면서 왔다. 왠지 내가 작아져 가는 모습이, 내 눈가에 비쳤다... 애달픈 그리움... 집가에 다다렸지만... 갓난 아기가 젖동냥을 하듯, 저 달빛의 본향으로 나를 데려다 주오...

물을 닮은 사내/ 빛나는 정신으로 우주를 유영하는 자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